강남 한복판 '묻지마 폭행' 여성 피해자 총 5명

주영민 / 기사승인 : 2020-08-11 16:10:17
  • -
  • +
  • 인쇄
강남경찰서, 피해자 3명 추가 확인
강남 한복판에서 여성들을 상대로 '묻지마 폭행'을 벌인 남성이 총 5명의 여성을 폭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 사진은 폭행 관련 이미지 [뉴시스]

서울 강남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입건된 남성 A 씨와 관련해 3명의 폭행 피해자를 추가로 확인했다고 11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8일 밤 12시40분께 서울지하철 7호선 논현역 인근 대로변에서 택시를 잡으려던 여성에게 다가가 얼굴을 주먹으로 때린 혐의를 받는다.

A 씨는 달아나는 과정에서 또 다른 여성의 얼굴을 때린 혐의도 받는다.

경찰은 A 씨의 진술과 논현동 일대 폐쇄회로(CC)TV 분석 등을 통해 여성 피해자 3명을 추가로 확인했다.

앞서 10일 오전 경찰에 자진 출석해 조사를 받은 A 씨는 "술에 취해 저지른 범행"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조사를 통해 범행동기 등에 대해 엄정하게 수사해 신병처리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주영민 기자 cy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만평

2020.9.22 0시 기준
23106
388
204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