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 그나브리, 토트넘 상대로 4골 몰아쳐 평점 10점

김현민 / 기사승인 : 2019-10-02 11:37:49
  • -
  • +
  • 인쇄
후스코어드닷컴, 토트넘전 맹활약 펼친 그나브리에 10점 부여

토트넘을 상대로 맹활약한 세르주 그나브리가 최고 평점인 10점을 받았다.


▲ 2일(한국시간) 바이에른 뮌헨의 세르주 그나브리가 이날 열린 2018[세르주 그나브리 트위터 캡처]


2일 새벽 4시(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2차전에서 뮌헨이 토트넘을 7-2로 대승을 거뒀다.


뮌헨은 조슈아 키미히,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등의 득점에 힘입어 역전승을 일궜다. 특히 그나브리는 무려 네 골을 몰아치는 활약으로 승리의 주역이 됐다.


이날 유럽축구 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그나브리에게 최고 평점인 10점을 부여했다. 레반도프스키에게도 10점을 줬다.


풀타임 출전해 선제골을 넣은 손흥민은 7.7점으로 토트넘에서 제일 높은 점수를 기록했다.  


양 팀 통틀어 최하점을 받은 이는 토트넘 골키퍼 위고 요리스다. 7골을 내준 요리스는 4.5을 받았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