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지역 '폭설'…고속도로 눈길 추돌사고 '속출'

강혜영 / 기사승인 : 2019-03-16 10:29:26
  • -
  • +
  • 인쇄
15일 오후 7시 강원 지역 대설주의보
서울양양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서 10여중 추돌사고

15일 오후 7시를 기해 강원 산간지역에 대설주의보가 발령된 가운데 강원도 지역 고속도로 곳곳에서 눈길 사고가 속출했다. 

 

▲ 지난 15일 오후 강원 춘천시 퇴계동 인근에 많은 양의 눈이 내리고 있다. [뉴시스]

 

지난 15일 저녁 7시 50분께 강원 홍천군 화촌면 서울양양고속도로 서울방면 화촌 8터널 인근에서 15중 추돌사고가 났다.

 

이 사고를 수습하기 위해 나와 있던 A(64) 씨가 눈길에 미끄러진 차에 치여 병원에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이어 오후 8시 10분부터 오후 8시 30분 평창군 봉평면 면온리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면 178㎞ 지점 봉평 터널 인근에서도 차량 10여 대가 눈길에 미끄러져 추돌했다.

 

이 사고로 3~4명이 부상을 입어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서울양양고속도로와 영동고속도로 상행선 구간은 이 사고로 극심한 지·정체가 빚어졌다.

 

눈은 밤새 계속 내렸으며 16일 오전 6시께 내린 눈의 양은 평창 용평 19.9㎝, 정선 임계 18.7㎝, 강릉 왕산 18.5㎝, 홍천 내면 16.3㎝, 대관령 16.2㎝, 태백 14.5㎝ 등이다.

현재는 눈이 그쳤지만 강원지방기상청은 16일 밤부터 강원 남부 내륙에 비 또는 눈이 조금 더 내릴 것으로 예보했다.

 

UPI뉴스 / 강혜영 기자 kh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