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그룹, 여성복 'EnC' 매각…매각가 350억 추산

이종화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6 14:45:13
  • -
  • +
  • 인쇄

이랜드그룹이 여성복 브랜드 이앤씨(EnC)를 상반기 중 매각한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이랜드월드는 EnC 브랜드를 보유한 이앤씨월드 지분을 매각하기로 했다. 조만간 잠재적 원매자들을 대상으로 투자설명서(IM)를 배포할 예정이다. 

 

패션업계는 이앤씨월드의 지분 매각가를 약 300~400억 원으로 추산했다. EnC의 2018년 말 기준 매출액은 350억 원으로 전년보다 12% 증가했다. EnC의 중국 상표권 보유 역시 투자 매력을 높이는 요인이라는 평가다.

 

▲ 이랜드그룹이 여성복 브랜드 이앤씨(EnC)를 상반기 중 매각한다. [이랜드 제공]

 

이랜드 관계자는 "EnC 지분 매각을 추진하고 있으며, 상반기 중 딜 클로징을 마무리할 계획"이라며 "EnC는 시장 반응이 좋아 매각 제의가 꾸준히 들어온 브랜드라 좋은 조건에 매각을 추진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EnC는 이랜드월드가 보유한 20여개 브랜드 중 하나다. 핵심 타깃은 20~30대 여성이다. EnC는 패션업체 네티션닷컴 소속 브랜드였으나, 2006년 이랜드월드가 네티션닷컴을 인수하면서 이랜드 계열 패션브랜드가 됐다.

 

지난해 4월에는 브랜드 가치 제고를 목적으로 별도 법인 '이앤씨월드'로 분리했다.

이랜드그룹이 EnC를 인수한 지 13년 만에 매각하는 것은 매각을 통해 부채비율을 낮추는 등 재무구조 개선 작업의 일환이라고 업계에서는 분석하고 있다. 이랜드월드는 400%에 육박했던 부채비율을 최근 175.5%(지난해 9월 말)까지 낮췄다.

 

이랜드그룹은 최근 몇 년 동안 티니위니, 모던하우스 등 알짜 사업을 매각하며 재무 개선 작업에 속도를 내고 현금 확보에 적극 나서왔다.

 

UPI뉴스 / 이종화 기자 alex@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만평

+

스포츠

+

KBO, 2019 프로야구 올스타전 유니폼 공개

2019 프로야구 올스타전 유니폼이 베일을 벗었다.24일 한국야구위원회(총재 정운찬, 이하KBO)는 7월 19일부터 이틀간 경남 창원에 위치한 창원NC파크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올스타전에 앞서 드림 올스타(SK, 두산, 삼성, 롯데, KT)와 나눔 올스타(한화, 키움, KIA, LG, NC)의 유니폼을 공개했다.스포츠 브랜드 마제스틱은...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만에 화끈한 KO 勝

'코리안 좀비' 정찬성(32·AOMG)이 화려하게 복귀에 성공했다.정찬성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니아 주 그린빌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54' 메인이벤트 페더급 브라질 출신의 헤나투 모이카노(30)와의 경기에서 1라운드 58초 만에 승리를 거뒀다. 랭킹 5위인 모이카노를 꺾으면서 타이틀전도 가시권에 들어섰...

류현진, 지독한 아홉수에 10승 달성 실패

류현진이 지독한 아홉수의 고비를 넘기지 못하며 3번의 도전에도 불구하고10승 달성에 실패했다.LA다저스의 류현진은 23일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서 6이닝 3실점으로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하고도 내야진의 실책으로 승패없이 마운드를 내려왔다. 류현진은 이번 시즌 등판한 15경기에서 3실점을 처음으로 기록했다.류현진은 6이닝 6피안타 5삼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