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영, 3쿠션 LPBA 32강 진출…차유람 최하위로 탈락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7-23 12:14:24
  • -
  • +
  • 인쇄
득점 65점으로 서한솔 이어 4조 2위

'포켓볼 여제' 김가영(36)이 프로당구 3쿠션 대회서 32강에 진출했다.


▲ 당구선수 김가영(왼쪽)과 차유람이 지난 15일 서울 중구 태평로1가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신한금융투자 PBA/LPBA 챔피언십 미디어데이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PBA투어 제공]


김가영은 지난 22일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월드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린 프로당구 PBA투어 2차 대회인 신한금융투자 PBA/LPBA 챔피언십 64강전에서 조 2위에 올라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김가영과 함께 이번 대회 와일드카드로 출전한 차유람(32)은 조 최하위로 탈락했다. 포켓볼이 주종목인 두 선수는 최근 3쿠션으로 종목을 바꿨다.


64강전은 4인이 한 조로 서바이벌 대결을 펼쳐 상위 2명에게 다음 라운드로 진출권이 주어지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4조에 편성된 김가영은 65점을 획득해 서한솔(77점)에 이어 2위로 32강행을 확정했다. 이날 김가영은 29이닝 중 21이닝을 득점 없이 보냈지만 3연속 득점을 4회 기록하며 이닝당 평균 0.552점을 올리며 조 2위에 안착했다.


김가영은 포켓볼에서 2009년, 2011년, 2016년 미국여자프로당구(WPBA) 랭킹 1위에 오를 정도로 최고의 기량을 갖춘 선수다.


그는 2004년과 2006년 세계 포켓9볼선수권 우승, 2012년 세계 포켓10볼선수권 우승 등 다수의 대회에서 정상에 오른 경력이 있다. 아울러 2006년과 2010년 아시안게임 포켓8볼에서 각각 은메달을 획득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메이저리그 첫 홈런…LA다저스 100승 달성

LA다저스 투수 류현진이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처음으로 홈런을 기록했다.류현진은 23일 새벽 5시 10분(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등판했다.0-1로 뒤지던 5회말 류현진은 선두 타자로 나서 콜로라도 선발 투수 안토니오 센사텔라를 상대로 노볼 2스트라이크 상황에서...

'손흥민 1도움'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2 역전패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1도움에도 불구하고 레스터 시티에 역전패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2로 졌다.이로써 토트넘은 최근 원정 경기 2무 7패로9경기 연속 원정 무승의 부진을 기록했다. 레스터 시티...

'케인 선제골'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0 앞선 채 전반종료

토트넘 홋스퍼가 레스터 시티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해 전반전을 1-0으로 마무리했다.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던 양 팀 중 레스터가 먼저 웃는 듯했다. 전반 16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