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한미 워킹그룹 北비핵화 논의"

김문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5 07:52:31
  • -
  • +
  • 인쇄
"개성공단 및 금강산 관광 재개 등 남북협력에 제동"

하노이 2차 북미 정상회담 이후 처음으로 한미 외교당국 간 대북정책 협의체인 워킹그룹 회의가 워싱턴 D.C.에서 개최됐다.

 

14일(현지시간) 미 국무부가 홈페이지에 올린 정례브리핑 동영상을 통해 "한미 양측은 이날 열린 워킹그룹 회의에서 유엔 안전보장 이사회의 대북제재 이행을 통한 북한의 비핵화에 대해 논의했다"고 알렸다.

 

▲ 스티브 비건 미 대북정책특별대표(왼쪽 두번째)가 지난 11일 오전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이도훈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오른쪽)과 회담을 하고 있다. [뉴시스]


로버트 팔라디노 미 국무부 부대변인은 "한미는 이번 회의에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안 이행을 포함, 북한의 최종적이고 완전히 검증된 비핵화(FFVD)라는 공동의 목표를 성취하기 위한 노력에 대한 업데이트 정보를 공유했다"고 밝혔다.

부대변인은 이어 "이번 만남은 일상적이고 정기적으로 열리는 회의로, 북한에 대한 포괄적이고 긴밀한 조율을 위한 부분"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 "한미 양측은 동맹 파트너로서 상호 긴밀한 상담과 조율 등을 위해 회의개최를 지속한다는 약속을 재확인했다"고 덧붙였다.

팔라디노 부대변인은 특히 "비건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가 현재 뉴욕에 있다"며 "그가 유엔 안보리 회원들과 회의를 열고 2차 북미 정상회담 및 안보리 결의안 이행을 위해 미국과 세계가 하고 있는 일에 대해 자세히 설명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미국무부는 이번 회담에서는 대북제재 틀 안에서 개성공단 및 금강산 관광 재개 논의 등 남북협력 주요사업 등에 대해 미국과 사전 조율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어떤 논의가 오갔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 

한미 워킹그룹(working group) 회의는 지난해 11월 출범해 워싱턴 D.C.에서 첫 회의가 열린 뒤 다음달인 12월 서울에서 두 번째 회의가 개최된 바 있다.

 

UPI뉴스 / 김문수 기자 moonsu44@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만평

+

스포츠

+

KBO, 2019 프로야구 올스타전 유니폼 공개

2019 프로야구 올스타전 유니폼이 베일을 벗었다.24일 한국야구위원회(총재 정운찬, 이하KBO)는 7월 19일부터 이틀간 경남 창원에 위치한 창원NC파크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올스타전에 앞서 드림 올스타(SK, 두산, 삼성, 롯데, KT)와 나눔 올스타(한화, 키움, KIA, LG, NC)의 유니폼을 공개했다.스포츠 브랜드 마제스틱은...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만에 화끈한 KO 勝

'코리안 좀비' 정찬성(32·AOMG)이 화려하게 복귀에 성공했다.정찬성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니아 주 그린빌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54' 메인이벤트 페더급 브라질 출신의 헤나투 모이카노(30)와의 경기에서 1라운드 58초 만에 승리를 거뒀다. 랭킹 5위인 모이카노를 꺾으면서 타이틀전도 가시권에 들어섰...

류현진, 지독한 아홉수에 10승 달성 실패

류현진이 지독한 아홉수의 고비를 넘기지 못하며 3번의 도전에도 불구하고10승 달성에 실패했다.LA다저스의 류현진은 23일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서 6이닝 3실점으로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하고도 내야진의 실책으로 승패없이 마운드를 내려왔다. 류현진은 이번 시즌 등판한 15경기에서 3실점을 처음으로 기록했다.류현진은 6이닝 6피안타 5삼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