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현직 의원 부인, 자택서 숨진 채 발견돼

권라영 / 기사승인 : 2021-04-08 14:21:01
  • -
  • +
  • 인쇄
딸이 발견해 경찰 신고…타살 혐의점 없어
유족 측, 극단적 선택보다 병사로 추정해
국민의힘 소속 현직 국회의원의 부인이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서울 서대문구 있는 경찰청의 경찰 로고 [문재원 기자]

서울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국민의힘 A 의원의 부인 B 씨가 이날 오전 서울 서초구 반포동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A 의원의 딸이 오전 9시 45분께 "어머니가 돌아가신 것 같다"고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외부 침입 흔적이 없는 등으로 미뤄 극단적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병사 또는 극단적 선택 등의 가능성을 열어두고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A 의원 측은 B 씨가 지난해 가족에게 간이식 수술을 해준 뒤 건강 상태가 나빠졌다며 갑작스러운 병사에 무게를 두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UPI뉴스 / 권라영 기자 ryk@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4. 13. 0시 기준
110688
1775
1013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