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 코로나19 환자 위해 대구에 1억 원 기부…이영애도 동참

김현민 / 기사승인 : 2020-02-22 22:25:03
  • -
  • +
  • 인쇄
치료 시설 마련 돕기 위해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금 전달
배우 박서준이 코로나19 치료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시민들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 박서준(왼쪽)이 코로나19 치료에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위해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1억 원을 기부한 것으로 22일 전해졌다. 이영애는 전날 해당 모금회에 성금 5000만 원을 전달했다. [JTBC·뉴시스]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22일 "박서준이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필요한 음압 병동과 이동식 음압기가 부족하다는 언론 보도를 보고 치료에 필요한 기기 등을 구입하는데 보탬이 되고 싶다며 1억 원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박서준은 지난해 4월 강원 산불 피해 주민을 위해 1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그는 JTBC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에 출연 중이다.

배우 이영애도 전날 해당 모금회에 성금 5000만 원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영애는 "코로나19로 인해 대구 경제가 위축돼 생활이 어려운 분들이 더 힘든 처지가 된 것 같아 성금을 기탁했다"며 "대구시민들이 처한 역경을 잘 이겨낼 수 있기를 온 가족이 소망한다"고 전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22일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433명으로 집계됐으며 그 중 18명이 완치했고 2명이 사망했다. 특히 확진자 중 무려 352명이 대구, 경북에서 나왔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만평

2020.04.08 00시 기준
10384
200
67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