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혜가 밝힌 이혼과 전남편, 그리고 사랑

장한별 / 기사승인 : 2019-11-17 14:26:05
  • -
  • +
  • 인쇄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출연
배우 박은혜가 이혼과 사랑에 대해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박은혜는 지난 13일 첫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출연해 전남편에 대해 언급했다.

▲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 방송화면 캡처

이날 박은혜는 이혼한 이유에 대해 "남편과 가치관의 차이였다"며 "그래도 전남편이 대단했던 건 허약했던 아이들을 위해 100일 동안 108배를 했다는 것이다. 안 갔던 교회도 다녔다"고 언급했다.

하지만 "짐이 너무 무거웠다. '아이가 없었다면, 남편이 없었다면'을 자꾸 생각하더라. 결국은 아이들이 없을 수는 없으니까 남편이 없어야겠더라. 그래서 이혼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이규한이 "사랑을 다시 하고 싶으시긴 한 거잖아요"라고 말하자 박은혜는 "그건 모르겠다. 사랑을 다시 하고 싶은지"라고 말했다.

박은혜는 지난 2008년 4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했지만 결혼 11년 만인 지난 해 성격 차이를 이유로 이혼했다.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는 호란, 박영선, 박은혜, 김경란, 박연수 등 이혼을 겪은 여성 연예인들의 삶과 사랑에 대해 다루는 라이프 및 리얼리티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에 본방송된다.

UPI뉴스 / 장한별 기자 star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