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정경심 교수, 영장심사 출석…"재판 성실히 임하겠다"

박지은 / 기사승인 : 2019-10-23 10:24:45
  • -
  • +
  • 인쇄

조국(54) 전 법무부 장관의 아내 정경심(57) 동양대 교수가 23일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했다.

 

정경심 교수는 이날 포토라인에 서서 "재판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말한 뒤 법정에 들어섰다.

 

정 교수의 구속 여부는 이날 늦은 오후나 24일 이른 오전 중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 정경심 동양대학교 교수가 23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심문)에 출석하고 있다. [뉴시스]

 

앞서 조 전 장관 일가 관련 수사를 담당하고 있는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부장 고형곤)는 업무방해, 위조사문서행사, 업무상횡령, 자본시장법 위반, 증거은닉교사 등 11개 혐의로 지난 21일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UPI뉴스 / 박지은 기자 pje@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