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세 이보람의 '보람튜브', 청담동 빌딩 95억 원에 매입

김현민 / 기사승인 : 2019-07-23 14:06:47
  • -
  • +
  • 인쇄
6세 이보람 양 주인공 유튜브 채널, 월수익 수십억 원 추정

유튜브 '보람튜브'를 운영하는 가족회사가 서울 강남구의 빌딩을 95억 원에 사들였다.


▲ 유튜브 '보람튜브'를 운영하는 보람패밀리가 지난 4월 서울 강남구 소재 빌딩을 95억 원에 매입한 것으로 23일 알려졌다. 사진은 '보람튜브' 채널에 올라온 영상 [유튜브 '보람튜브' 캡처]


23일 매일경제는 부동산 중개업계의 말을 빌려 유튜브 채널 '보람튜브'를 운영하고 있는 이보람(6) 양의 가족회사인 보람패밀리가 지난 4월 서울 강남구 청담동 소재 5층 빌딩을 95억 원에 매입했다고 전했다.


해당 건물은 헤어·바디 관리숍 등으로 이용되고 있으며 건물 전체를 임대로 내놓을 경우 보증금 약 3억 원에 월세 약 2000만 원을 받을 수 있다.


'보람튜브'는 이보람 양을 주인공으로 내세운 브이로그, 장난감 리뷰 등 다양한 콘셉트의 동영상 채널을 여러 개 운영하고 있다. 특히 이보람 양이 장난감을 가지고 노는 모습을 업로드한 '보람튜브 토이리뷰' 채널은 구독자가 1360만 명 이상이며 이보람 양의 일상을 실은 '보람튜브 브이로그' 채널은 구독자가 1750만 명이 넘을 정도로 인기가 많다.


유튜브 분석 사이트 소셜블레이드에 따르면 한국 유튜브 채널 중 광고수익 1위 채널은 '보람튜브 토이리뷰'인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채널의 월수익은 160만 달러(약 19억 원)에 달하며 2위인 '보람튜브 브이로그'의 월수익은 150만 달러(약 17억7000만 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