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 사망' 한지성 남편, 음주운전 방조 혐의 입건

김현민 / 기사승인 : 2019-07-11 09:26:35
  • -
  • +
  • 인쇄
경기 김포경찰서, 故 한지성과 동승한 남편 입건

고속도로서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한지성과 동승했던 남편이 경찰에 입건됐다.


▲ 고속도로 교통사고로 사망한 배우 한지성과 동승했던 남편 A 씨가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사진은 지난 4월 한지성의 인스타그램에 게재된 한지성의 모습 [한지성 인스타그램]


지난 10일 경기 김포경찰서는 고(故) 한지성의 남편 A 씨를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한지성은 지난 5월 6일 새벽 3시 52분께 경기 김포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에서 벤츠 C200 차량을 운전하다 2차로에 정차한 뒤 하차했고 도로 위를 달리던 두 대의 차량에 치여 사망했다.


당시 조수석에 탔던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소변이 급해 차를 세우고 옆 화단에서 볼일을 보고 돌아와 보니 사고가 나 있었다"고 진술했다.


또한 그는 사고 당일 행적에 관해 "영종도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셨다"면서 한지성의 음주 여부를 비롯해 2차로 한가운데에 차량을 세운 이유에 관해 "모르겠다"고 말했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 부검 결과 사망 당시 한지성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준인 0.08% 이상이었던 것으로 나왔다.


경찰은 A 씨에 관한 추가 조사를 진행한 뒤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