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윤창호법' 시행 첫날, 경찰차도 예외 없는 음주단속

정병혁 / 기사승인 : 2019-06-25 09:27:23
  • -
  • +
  • 인쇄

 

'제2윤창호법' 시행 첫 날인 25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서초경찰서에서 경찰관이 출입차량을 대상으로 음주음전 단속을 하고 있다.


이날 오전 0시부터 개정 도로교통법 시행에 따라 음주운전자에 대한 면허정지는 혈중알코올농도 0.05% 이상에서 0.03% 이상으로, 면허취소는 0.1% 이상에서 0.08% 이상으로 강화됐다.


음주운전 처벌 상한도 '징역 3년, 벌금 1000만 원'에서 '징역 5년, 벌금 2000만 원'으로 상향됐다. 음주단속 적발 면허 취소 기준도 종전 3회에서 2회로 강화됐다.

 








UPI뉴스 / 정병혁 기자 jb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