섀너핸 美국방대행 하차…새 대행에 마크 에스퍼

임혜련 / 기사승인 : 2019-06-19 10:24:25
  • -
  • +
  • 인쇄
마이크 폼페이오와 육사 동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새 국방장관 대행에 마크 에스퍼 육군성장관을 지명했다.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새 국방장관 대행으로 마크 에스퍼 육군성장관을 지명했다. 사진은 지난 4월2일 에스퍼 장관이 미 하원 군사위원회 예산청문회에 출석해 발언하는 모습 [AP 뉴시스]


에스퍼 대행은 1986년 육군사관학교를 졸업했으며,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육사 동기이다. 하버드대학교의 케네디정대학원을 나온 뒤 조지워싱턴 대학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그는 20여년 동안 군에 복무한 뒤 2007년 전역했다. 이후 척 헤이글 상원의원의 선임보좌관을 지냈으며 조지 W. 부시 행정부에서 국방부 부차관보를 지냈다.

2010년부터는 군수업체 레이시온의 워싱턴 로비 책임자로 7년간 활동했고, 2017년 11월 민간인 신분으로 육군성 장관에 임명됐다.

▲ 도널트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가정폭력 논란에 휘말린 패트릭 섀너핸 국방장관 대행에 대한 국방장관 지명을 철회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 3월 12일 국방부에서 카타르 국방장관과 면담후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섀너핸 대행 [AP 뉴시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가정폭력 논란에 휘말린 패트릭 섀너핸 국방장관 대행에 대한 국방장관 지명을 철회한다고 밝혔다.

앞서 미 일간 USA투데이는 섀너핸 대행이 지난 2018년 전처 킴벌리 조딘슨과 언쟁을 벌였고 서로에게 맞았다는 주장을 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섀너핸 대행은 성명을 통해 "고통스럽고 개인적인 오래 전 가족상황이 들춰져 유감스럽다"며 사퇴를 확인했다.

트럼프 대통령 역시 트위터를 통해 "훌륭한 일을 수행해온 패트릭 섀너핸 국방장관 직무대행은 인준절차를 진행하지 않기로 했고, 그의 가족과 더 많은 시간을 보내기로 했다"며 "그의 뛰어난 봉사를 고맙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현 육군성 장관인 마크 에스퍼를 새 국방부 장관 대행으로 지명하겠다고 밝히며 "그가 환상적으로 일할 것이라는 데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덧붙였다.


UPI뉴스 / 임혜련 기자 ih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만평

2020.12.2 0시 기준
35163
526
280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