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tag
  • 제목+내용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thumbimg

나경원 "바른미래당 제자리 찾아"…오신환 "民·韓의 가교 역할 할 것”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는 16일 바른미래당 오신환 신임 원내대표를 만난 자리에서 "그동안 여러 우여곡절을 겪은 바른미래당이 이제 야당으로서의 제자리를 차지했다"고 말했다.그러자 오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와 한국당 나경원 ... 2019.05.16 [김광호 ]

thumbimg

이인영 "국회 정상화 보탬 돼달라"…오신환 "일하는 국회 만들자"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16일 오신환 신임 바른미래당 원내대표를 만나 "국회 정상화에 보탬이 돼주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이에 오신환 원내대표는 "국회가 하루빨리 민생을 돌봐야 한다"면서 "일할 수 있는 국회를 만 ... 2019.05.16 [김광호 ]

thumbimg

문무일 "검·경 수사권조정안 민주원칙 반해"
문무일 검찰총장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오른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에 대해민주적 원칙에 위배된다는 입장을 재차 밝혔다.문 총장은 16일 오전 9시 30분 대검찰청 청사 15층 중회의실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현재 국회에서 신속처리법안으로 지정된 법안들 ... 2019.05.16 [강혜영 ]

thumbimg

문무일 검찰총장, '검경 수사권 조정' 검찰 입장발표
문무일 검찰총장이 16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국회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검경 수사권 조정에 대한 기자간담회에서 검찰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문무일 검찰총장이 16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검찰청에서 국회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검경 수사권 조정에 대한 기자간담회에서 ... 2019.05.16 [정병혁 ]

thumbimg

바른미래 새 원내사령탑 오신환…"1대1 연쇄 영수회담도 가능"
바른미래당의 새 원내대표에 재선의 오신환 의원(48·서울 관악을)이 선출됐다.바른정당 출신인 오신환 의원은 15일 신임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바른미래당 의원총회에서 과반의 표를 얻어 국민의당계 김성식 의원을 누르고 새 원내대표로 뽑혔다.이날 의총에는 총 28명의 바른미 ... 2019.05.15 [김광호 ]

thumbimg

이해찬 "국회 정상화 위해 한국당이 먼저 사과해야"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14일 자유한국당이 국회 정상화의 전제 조건으로 선거법과 공수처법 패스트트랙 철회와 사과를 요구한 데 대해 "거꾸로 된 얘기"라면서 "한국당이 먼저 정중하게 사과하는 것이 국회 정상화의 올바른 절차"라고 맞 ... 2019.05.14 [김광호 ]

thumbimg

김관영, 차기 지도부에 "선거제·사법개혁 반드시 완수해달라"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 14일 차기 원내대표에게 "패스트트랙을 통해서 시작된 선거제도 개혁 및 사법기관 개혁을 반드시 완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고별 기자간담회에서 "떠나는 원내대표로서 후임 원내지 ... 2019.05.14 [김광호 ]

thumbimg

2野 원내대표 교체로 패스트트랙 공조 '흔들'
군소 정당의 원내대표 교체가 1여3야의 공조로 어렵게 추진된 개혁법안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을 흔들 조짐이다.민주평화당의 신임 유성엽 원내대표는 13일 원내대표 당선 소감에서 "현재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선거제 개편안이라면 본회의에서 부결시켜야 한다고 ... 2019.05.14 [남궁소정 ]

thumbimg

임기 마치는 홍영표 "돌이켜보니 아쉬움 많아"
오는 8일 1년 임기를 마치는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7일 "대화와 타협을 통해 민주주의 정신을 실천하고자 노력했지만, 돌이켜보니 아쉬움이 더 많다"고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고별 기자간담회를 열어 "각자 이해관계 ... 2019.05.07 [남궁소정 ]

thumbimg

패스트트랙 후폭풍…'검찰발 정계개편' 되나
여야 4당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한 선거제·사법제도 개혁 법안이 우여곡절 끝에 각 소관 상임위를 통과한 가운데 그 과정에서 여야가 서로 고소·고발한 의원이 100명(중복고발 제외하면 99명)을 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20대 국회의원 정수의 1/3이다. & ... 2019.05.07 [남궁소정 ]

thumbimg

나경원 "정부, 北미사일 축소…'강도 칼'을 '요리용'이라고 할 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7일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겨냥하는데 우리 군과 정보 당국은 북한의 도발을 애써 축소한다. 마치 강도가 휘두른 칼을 요리용이라고 해줄 판"이라고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외교안 ... 2019.05.07 [남궁소정 ]

thumbimg

'식물국회'로 시작해 '동물국회'로 끝난 두 얼굴의 '헐크국회'
최근 선거제·개혁법안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을 둘러싼 여야의 극한 대치 속에 20대 국회가 폭력 사태로 얼룩지면서 몸살을 앓았다. 이로 인해 지난 2012년 국회 선진화법 도입 이후 변모했던 국회가 다시 '동물국회'로 돌아온 것 아니냐는 우려의 목 ... 2019.05.07 [김광호 ]

thumbimg

5월 국회 안갯속…민생법안 표류 장기화?
여야간의 팽팽한 대치 속에서 5월 국회의 일정 합의 가능성도 '안갯속'이다. 추경안과 각종 민생법안은 기약 없이 표류할 것으로 보인다.5일 정치권에 따르면 꽉 막힌 정국은 오는 8일 민주당 새 원내대표 선출 이후에나 해소의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는 ... 2019.05.05 [손지혜 ]

thumbimg

홍영표 "문무일 '민주주의 위배' 발언 이해하기 어려워"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3일 문무일 검찰총장이 검·경 수사권 조정 관련 법안의 패스트트랙 지정에 반발한 데 대해 "국민의 대의 기관에서 정당들이 합의한 것을 전면에서 민주주의 위배한다고 하는 등의 그런 비판을 하는 것은 정말 이해하기 어렵다"고 ... 2019.05.03 [김광호 ]

thumbimg

황교안 "文정부, 안보실정 심판 두려워 패스트트랙 집착"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일 대구를 찾아 "(문 정부가) 그토록 패스트트랙에 집착하는 이유는 정권 말기로 가면서 경제실정과 민생파탄, 안보실정에 심판이 두려운 것"이라며 "국민의 귀와 입을 막으려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황 대표 ... 2019.05.03 [남궁소정 ]

thumbimg

퇴원한 문희상 "여야4당, 역지사지의 자세로 대화해야"
서울대병원에서 긴급 시술과 입원 치료를 받아온 문희상 국회의장이 2일 오후 퇴원하면서"패스트트랙 지정은 끝이 아니고 시작일 뿐"이라며 대화를 통한 '국회 정상화'를 주문했다.국회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문 의장이 서울대병원으로 병문안을 ... 2019.05.02 [김광호 ]

thumbimg

문무일, 출장 접고 조기 귀국…'거취표명' 여부 주목
해외 출장 중인 문무일 검찰총장이 4일 조기 귀국해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의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대한 대책 논의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2일 대검찰청에 따르면 문 총장은 당초 지난달 28일부터 오는 9일까지 예정돼 있던 해외 일정 중 일부를 취소하고 4일 귀 ... 2019.05.02 [이민재 ]

thumbimg

국민의례 하는 한국당 최고위
2일 오전 서울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서 황교안 대표, 나경원 원내대표 등 소속의원들이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UPI뉴스 / 문재원 기자 mjw@upinews.kr 2019.05.02 [문재원 ]

thumbimg

황교안-나경원 '청와대 앞 현장 최고위'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와 나경원 원내대표가 2일 오전 서울 청와대 분수대 광장에서 예정된 현장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UPI뉴스 / 문재원 기자 mjw@upinews.kr 2019.05.02 [문재원 ]

thumbimg

한국당 '청와대 앞 현장최고위원회의'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일 오전 서울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 하고 있다.2일 오전 서울 청와대 앞 분수대 광장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최고위원회의에서 황교안 대표, 나경원 원내대표 등 소속의원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나경원 자유 ... 2019.05.02 [문재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