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SK에 극적 역전승…2승2패 기록

김병윤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9 21:23:57
  • -
  • +
  • 인쇄
정수빈 역전 2점 홈런으로 승부 원점으로 돌려

두산이 정수빈의 천금같은 역전 2점 홈런에 힘입어  SK를 꺽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9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KBO 한국시리즈 4차전 SK 와이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에서 두산이 SK를 2대1로 꺽고 2승2패를 기록하며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두산은 3회말 1사2루에서 SK 1번타자 김강민에게 우익수앞  적시타를 맞아 선취점을 내줬다. 두산은 SK선발 김광현의 호투에 눌려 6회까지 득점을 올리지 못하고 답답한 경기를 풀어 나갔다.

 

▲ 9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8 KBO 한국시리즈 4차전 SK 와이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8회초 1사 1루에서 두산 정수빈이 우익수 뒤 투런 홈런을 날리고 기뻐하고 있다. [뉴시스]

 

패색이 짙던 두산은 8회초  정수빈이 1사1루에서 SK 구원투수 산체스의 4구를 끌어당겨 우익수 뒤 역전 2점 홈런으로 연결시키며  두산 벤치를 흥분의 도가니로 만들었다.

 

정수빈은 4타수 2안타 1홈런으로 결승점을 따내며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린드블럼은 7회까지 114개의 공을 던지며 삼진 10개를 빼았고  SK 타선을 잠재워 승리의

밑거름이 됐다. 두산은 8회말 함덕주를 구원투수로 내세우며 승리에 대한 결의를 다졌다.

 

두산은 8회말 한동민의 2루타성 타구를 1루수 류지혁이 그림같은 수비로 걷어내 SK의 추격의지를 꺽으며 어렵게 승리를 거뒀다.

 

두산과 SK는 10일 인천에서 한국시리즈 우승에 유리한 고지를 차지하기 위해 5차전을 치룬다. 

 

UPI뉴스 / 김병윤 기자 bykim716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몸값, 5년간 400배 올랐어도 아직 저평가"

한국 축구의 간판스타 손흥민(27·토트넘)의 몸값이 5년 만에 400배 넘게 올랐다는 평가가 나왔다.독일의 축구 이적 정보 전문 매체 '트랜스퍼마크트'에 따르면 손흥민의 몸값이 최근 5년 간 15만 유로(약 2억 원)에서 6500만 유로(약 830억 원)로 치솟았다.트랜스퍼마크트는 지난 18일(한국시간) 토트넘과 맨체스터 시티의 2018~20...

오지환♥쇼호스트 출신 김영은, 혼인신고+임신 4개월

야구선수 오지환(29)이 쇼호스트 출신 김영은(30)과 혼인신고를 했고 임신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18일 오후 한 매체는 LG트윈스 내야수 오지환과 교제 중인 김영은이 임신 4개월이라며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이날 오지환 소속 구단 LG트윈스는 "오지환이 올해 초 혼인신고를 했다"며 "시즌 끝나고 결혼식을 올릴 예정...

차범근 대기록 눈앞…손흥민이 써내려가는 새 역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손흥민(27)이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12호골을 터뜨리며 '아시아 선수 최다골' 기록을 경신했다.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멀티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지난 10일 맨시티와의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