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랜드, 현대모비스 꺾고 적지에서 1승1패 기록

김병윤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5 21:59:08
  • -
  • +
  • 인쇄
전자랜드 89대 70으로 현대모비스 대파
찰스 로드, 이대헌, 정효근 두자릿 수 고른 득점

인천 전자랜드가 울산 현대모비스를 꺾고 적지에서 1승 1패를 기록하며 승부를 원점으로 되돌렸다.

 

▲ 15일 오후 울산 중구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7전4선승제) 2차전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와 인천 전자랜드 엘리펀츠의 경기, 89-70으로 승리를 거둔 인천 선수들이 관중석을 향해 인사를 하고 있다. [뉴시스]

 

전자랜드는 15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 2차전에서 현대모비스를 89대70으로  크게 눌렀다.

 

전자랜드는 찰스 로드(34점), 이대헌(14점), 정효근(13점) 트리오가 두자릿 수 득점을 기록하는 고른 활약으로 현대모비스에 예상 밖의 대승을 거뒀다.

 

▲ 15일 오후 울산 중구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7전4선승제) 2차전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와 인천 전자랜드 엘리펀츠의 경기, 울산 라건아가 상대 수비를 피해 공격을 하고 있다. [뉴시스]

 

두 팀은 1쿼터부터 우승에 대한 집념으로 열띤 경기를 펼쳐 14대14로 동점을 이루며 접전을 펼쳤다.    

 

전자랜드는 현대모비스의 이대성과 쇼터의 공격을 막지 못해 33대34로 한 점을 뒤진 채 2쿼터를 마쳤다.

 

▲ 15일 오후 울산 중구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7전4선승제) 2차전 울산 현대모비스 피버스와 인천 전자랜드 엘리펀츠의 경기, 인천 정효근이 덩크슛을 하고 있다. [뉴시스]

 

3쿼터에 들어선  전자랜드는 찰스 로드가 초반에 9점을 몰아치는 활약으로 현대모비스 수비진의 혼을 빼내며 7점차로 앞서 나갔다. 전자랜드는 정효근의 3점 슛까지 터지며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고 60대48로 상대의 기를 꺾으며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전자랜드의 활화산 같은 공격은 4쿼터에도 흐르는 용암처럼 거침이 없었다. 전자랜드는 박찬희, 찰스 로드, 정영삼의 고른 활약으로 현대모비스의 추격 의지를 여지없이 꺾어 버리며 89대70으로 승리를 거두고  적지에서 귀중한 1승을 낚아챘다.

 

팀 창단 뒤 처음으로 챔피언 결정전에 나선 전자랜드 선수들의 투혼이 빛난 경기였다.

 

두 팀은 오는 17일(수) 인천에서 3차전을 치르게 된다. 

 

UPI뉴스 / 김병윤 기자 bykim716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호날두의 유벤투스 vs 팀 K리그, KBS2 단독 생중계

월드스타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유벤투스와 K리그 올스타의 경기를 KBS2가 생중계한다.26일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K리그 선수들과 이탈리아 클럽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KBS2가 단독으로 생중계한다고17일 오전KBS가밝혔다.이번 경기 입장권은 오픈 2시간 30분 만에 매진될 정도로 축구 팬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특히크리...

도움 안되는 다저스 불펜, 류현진 승리 또 날렸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후반기 첫등판에서 7이닝동안 호투를 펼치고도구원투수 난조로 시즌 11승을 올리는데 실패했다.​류현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의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 7이닝 2실점(8피안타 1볼넷 6탈삼진)으로 호투를 펼치고 마...

'테이프 트레이닝복' 입은 수영 대표팀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우하람(21·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입은 트레이닝복 등 부분에는 KOREA라는 국가명이 보이지 않았다. 대신 회색 테이프 여러 겹이 붙어있었다.자국의 국가명이 박힌 트레이닝복을 입고 있던 다른 나라 선수들과 달리 우리 선수들은 A사 로고가 박힌 트레이닝복을 입고 있었던 것. 이 어처구니 없는 해프닝의배경에는 대한수영연맹의 안일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