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을까요 살까요?" SNS 투표한 말레이시아 소녀, 결국…

장기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5 21:24:49
  • -
  • +
  • 인쇄
응답자 69%, '죽음'에 투표…전문가 "자살방조 역시 범죄"

10대 소녀가 인스타그램에 자살 여부를 묻는 투표를 올렸다가, 실제로 스스로 목숨을 끊는 일이 발생했다.

▲ 자살 여부를 SNS 투표로 올린 10대 소녀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사진은 인스타그램 자료사진 [UPI뉴스]


영국 가디언지는 15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16세 소녀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죽음을 선택할지 아니면 살아야할지 여론조사를 올렸다가 응답자의 69%가 죽음을 택할 것을 권유하자 실제로 극단적인 선택을 했다고 보도했다.

말레이시아 사라왁주(州) 경찰에 따르면 그녀는 인스타그램에 '매우 중요한 일이다. 내가 죽을지 살지 선택해달라(Really Important, Help Me Choose D/L)'는 메시지를 올린 뒤 결과를 보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고 밝혔다.

페낭주(州) 의회 의원이자 변호사인 람카팔 싱은 "만약에 네티즌들 중 절반 이상이 그녀에게 극단적인 선택을 하지 말라고 권유했으면 결과는 달라질 수 있었다"며 "이 나라에서는 자살도 범죄이므로 자살을 방조하는 행위 역시 범죄에 해당된다"라고 지적했다.

사이예드 사디크 사이예드 압둘 라만 말레이시아 청년·체육부 장관은 "청소년들의 정신건강 상태를 우려할 수밖에 없다"며 "국가적인 차원에서 이를 심각하게 인식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인스타그램은 지난 2월 극단적 선택을 하거나 자해하는 이미지를 차단하는 '민감 콘텐츠 방지 스크린(Sensitivity Screen)' 조치를 내놓을 것이라고 발표한 바 있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상담전화 1393,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UPI뉴스 / 장기현 기자 jk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

'라멜라 선제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1-0으로 전반 종료

토트넘이 에릭 라멜라의 선제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맞붙였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토트넘 vs 유벤투스 라인업 공개…손흥민·호날두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유벤투스의 대결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를 1시간여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골키퍼로 파울로 가자니가를 내세웠고 조지우, 탄간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 해리 윙크스, 스킵, 손흥민, 델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