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티브돌' 베리베리 데뷔…'정말 매우' 기대되는 이유

장한별 기자 / 기사승인 : 2019-01-09 20:35:52
  • -
  • +
  • 인쇄

7인조 보이그룹 베리베리가 9일 데뷔했다.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가 7년만에 선보이는 아이돌 그룹 베리베리는 9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통해 첫 스케줄을 시작, 이날 오후 6시 데뷔앨범 '베리어스(VERI-US)'를 발표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

 

▲ 7인조 보이그룹 베리베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제공]


멤버 동헌, 호영, 민찬, 계현, 연호, 용승, 강민은 자신들을 '크리에이티브돌'이라고 소개했다. 작사, 작곡, 안무 창작은 물론 영상 기획과 촬영까지 가능하다는 것.

멤버 호영은 팀 이름에 대해 "라틴어로 '진실'이라는 뜻과 영어로 '매우'라는 의미를 합쳐 '정말 매우'라는 뜻을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용승은 팀명의 또 다른 의미로 "Various, Energetic, Real, Innovation이라는 네 영어 단어의 머릿글자를 따서 만들기도 했다. '다양하고 에너지가 넘치는, 진정한 혁신을 보여주는 그룹'이라는 뜻도 갖고 있다"고 덧붙였다.

연호는 "우리를 표현하는 한 마디는 '크리에이티브돌'인데, 우리끼리 고민해서 만들었다. 요즘 다재다능한 (아이돌) 선배들이 많은 가운데 우리만의 독창성을 보여주기 위해 모든 것을 직접 제작하고 있다"고 했다.

베리베리는 데뷔 타이틀곡의 뮤직비디오도 두 가지 버전으로 선보인다. 멤버들이 직접 기획하고 편집한 'DIY' 버전과 전문 제작팀이 만든 버전이다. 민찬은 "데뷔 전부터 리얼리티 '지금부터 베리베리해'를 통해 모든 멤버들이 각자 영상을 촬영했다"며 "타이틀곡의 DIY 뮤직비디오는 현재 제작 중"이라고 밝혔다.

직접 뮤직비디오 제작에 참여한 만큼 멤버들은 소품 활용에 대해서도 남다른 의미를 부여했다. 계현은 "뮤직비디오 안의 소품들은 각 멤버의 캐릭터를 상징한다"고 귀띔했다.

베리베리의 첫 앨범은 'VERI-US'로, 타이틀곡 '불러줘(Ring Ring Ring)'를 포함해 5곡이 수록됐다.

민찬은 타이틀곡에 대해 "1980~90년대 유행했던 뉴잭스윙이라는 장르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곡이다. 경쾌한 힙합 비트에 중독성 있는 멜로디 라인이 더해져서 사랑에 빠진 감정을 다양한 소리에 비유한 곡"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목처럼 많은 사람들이 편하게 불러줬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베리베리는 이날 '불러줘'를 선보인 후 수록곡 'Alright!' 퍼포먼스도 펼쳤다. 민찬은 "'Alright!'은 생기 넘치는 브라스와 그루비한 베이스를 더해 만든 레트로 펑크 장르의 곡이다. 대중을 사로잡겠다는 포부를 파티 주인공을 사로잡겠다는 내용으로 표현했다"고 말했다.

동헌은 "앨범에 자작곡이 다수 포진돼 있다"며 "우리의 감정이나 상황을 담아 우리만의 색깔을 녹이려고 노력한 게 앨범을 만들 때 가장 신경 쓴 점"이라고 설명했다. 동헌은 이어 "데뷔에 대한 설렘과 팬들에 대한 사랑이 많이 담겼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베리베리가 이번 앨범으로 이루고 싶은 목표는 많은 사람들에게 자신들을 알리고 신인상을 받는 것이다. 민찬은 "오늘 보여드린 매력은 빙산의 일각"이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였다.

베리베리는 같은 소속사 보이그룹 빅스, 걸그룹 구구단의 '남동생 그룹'으로 데뷔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빅스와 구구단이 독특한 컨셉으로 사랑을 받았던 만큼 동생 그룹 베리베리는 어떠한 특색이 있는지에 대해 관심이 쏠린다.

 

UPI뉴스 / 장한별 기자 star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비선수 출신' LG 한선태, 1군 데뷔 프로야구 새 역사

비선수 출신의 LG 트윈스 투수 한선태(25)가 프로 데뷔전을 치러 한국 야구사에 새 역사를 썼다.한선태는 지난 25일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리그 SK 와이번스와의 경기에서 팀이 3-7로 지고 있던 8회초 팀의 세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랐다.이날 그는 17개의 공을 던져 1이닝 1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해 성공적인 데...

임효준, 성희롱으로 '대표팀 전원 선수촌 퇴촌'

쇼트트랙 대표팀이 또다시 성희롱 파문에 휩싸였다. 이번에는 동성 선수간 성희롱 논란이다. 이에 따라 남녀 국가대표팀 전원이 모두 진천선수촌에서 퇴촌을 당했다. 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지난 17일 충북 진천에 있는 진천선수촌에서 쇼트트랙 남녀 대표팀이 동반 암벽 등반 훈련을 하던 중임효준(23·고양시청)이 동료황대헌(20·한국체대)의 바지를 벗겼다.수...

류현진, 기자들이 뽑은 가장 유력한 사이영상 후보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최고의 성적을 보이고 있는 LA 다저스의 류현진(32)이 내셔널리그(NL) 사이영상 후보 1순위로 선정됐다. ​25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엠엘비닷컴은 메이저리그 담당 기자 35명이 뽑은 사이영상 후보를 공개했다. 기자들은 각 리그 3순위까지 투표하고 1위에 5점, 2위에 3점, 3위에 1점을 부여했다. 투표 결과 류현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