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김재환 옆구리 외복사근 손상, "자연 치유되는 수밖에 없다"

이유리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8 20:16:50
  • -
  • +
  • 인쇄
▲ [두산베어스 페이스북 캡처]

 

두산 베어스 '4번 타자' 김재환의 한국시리즈 4차전 출전이 불투명해졌다.

8일 두산은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SK 와이번스와 2018 KBO 한국시리즈(KS) 4차전을 치를 예정이었지만 비가 멈추지 않아 우천 취소됐다.

두산은 경기에 앞서 옆구리 통증으로 검진을 받은 김재환의 상태에 대해 "추가 검진 결과 우측 옆구리 외복사근 손상 진단을 받았다"며 "수술이나 주사 처방 없이 자연 치유되는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김재환은 전날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 와이번스와 2018 KBO 한국시리즈(KS) 3차전을 앞두고 배팅 훈련을 소화하다 오른쪽 옆구리에 심한 통증을 느껴 트레이너의 부축을 받고 그라운드를 빠져나갔다.

김태형 감독은 김재환의 상태에 대해 "선수 본인은 통증이 잡히면 무리해서라도 출전하겠다고 하는데 연습과 실전은 다르다"고 전했다.

 

UPI뉴스 / 이유리 기자 lyl@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