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부인 김건희 누구?…띠동갑에 예금 50억 재력가

박지은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8 20:35:54
  • -
  • +
  • 인쇄
52세 때 12세 연하와 첫 결혼
60여억원 재산 90%, 부인 몫
부인 재산 오히려 과다신고하기도

문재인 대통령이 신임 검찰총장 후보자로 윤석열 서울지검장(59·사법연수원 23기)을 지목하면서, 띠동갑 부인 김건희(47) 코바나컨텐츠 대표도 덩달아 주목을 받고 있다.

▲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의 부인 김건희 코바나컨텐츠 대표이사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사진은 지난 6월 윤 후보자가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을 나서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는 모습 [뉴시스]


윤 후보자와 김 대표는 지난 2012년 3월 결혼했다. 당시 윤 후보자의 나이는 52세로 늦깎이 결혼식을 올린 셈이다. 12세 연하의 김 대표 나이는 당시 40세였다.


최근 김 대표는 주간조선과의 인터뷰에서 "나이 차도 있고 오래전부터 그냥 아는 아저씨로 지내다 한 스님이 나서서 연을 맺어줬다"고 밝혔다.

중앙일보 등의 보도에 따르면 코바나컨텐츠 대표이사직을 맡고있는 그는 대학에서 서양화를 전공하고, 서울대 경영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다.

이 회사는 전시 기획업체로 2008년 까르띠에(Cartier) 소장품전을 비롯해 샤갈, 반 고흐, 고갱, 자코메티 전시 등 다수의 이름난 전시회를 주관했다.

지난 3월 말 공개된 고위공직자 재산변동사항 신고내역에서 드러난 윤 지검장의 재산은 64억3600만 원이다. 윤 후보자는 법무·검찰 고위직 간부 중 가장 많은 재산을 신고했다.


윤 후보자의 재산 대부분은 예금(51억8600만 원)인데, 본인 예금은 2억1400만 원인 반면 나머지 49억7200만 원이 배우자인 김 대표의 재산이다. 이밖에 신고가액이 12억 원인 서초동 주상복합건물 역시 김 대표 명의다.

앞서 윤 후보자는 지난 2013년 여주지청장 시절 공직자 재산 신고에서 부인의 재산을 '과다신고'한 사실이 재조명받고 있다. 당시 윤 후보자는 김 대표가 아파트를 구입하면서 받은 은행 대출금 4억5000만 원을 부채가 아닌 재산에 포함시킨 것. 이에 다른 사람과 달리 오히려 재산을 과다신고해 징계에 회부되는 일이 발생하기도 했다.

UPI뉴스 / 박지은 기자 pje@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

'라멜라 선제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1-0으로 전반 종료

토트넘이 에릭 라멜라의 선제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맞붙였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토트넘 vs 유벤투스 라인업 공개…손흥민·호날두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유벤투스의 대결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를 1시간여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골키퍼로 파울로 가자니가를 내세웠고 조지우, 탄간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 해리 윙크스, 스킵, 손흥민, 델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