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개토대왕비부터 추사까지 '서체 복원'

이성봉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8 19:34:45
  • -
  • +
  • 인쇄
예술의 전당 '국보 및 보물급 서체 복원해 15권 완간'

예술의전당(사장 고학찬)은 태광그룹 세화예술문화재단과 함께 우리 국보 및 보물급 서체를 복원해 <서예명적 법첩(法帖)> 15권을 완간했다.

10월에 완성된 이번 법첩 제작은 지난 2013년 문화재청 후원으로 양 기관이 체결한 '한국서예 국보급 법첩(法帖) 발간사업 협약'을 바탕으로 진행된 4년여 활동의 결실이다.

 

한국 서예의 우수성을 알리고 우리 서예의 위상을 한층 더 높이자는 취지로 시작된 본 사업은, 광개토대왕비부터 추사에 이르는 국보급 서예 유물을 시대.인물별로 복원해 개별 출간함으로써 국내 서예를 집대성하는 최초의 작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예술의전당 고학찬 사장은 "서예는 1600년 이상 오래된 장르"라며 "중국과 일본에서는 이미 20세기 초반부터 자국의 서예 유물을 법첩으로 제작하는 작업을 시작한 반면, 우리나라는 국보급 서예 유물조차 정리해놓은 법첩이 전무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서예에 대한 시대적 사명이 있어야 한다"며 "이번 법첩 발간을 통해 한국 미술의 근간이 되는 서예의 위상을 바로세우고 한국 예술의 미래 방향을 제시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이번에 완간한 법첩은 서예 유물의 내용과 글씨의 형태를 원문 그대로 담아 해석과 설명을 덧붙여 총 15권으로 구성했다. [예술의전당 제공]


이번에 발간한 법첩 15권은 주요 국공립 도서관에 무료로 배포되며 예술의전당 서예박물관에서 개별 구입이 가능하다.

이번 법첩은 서예 유물의 내용과 글씨의 형태를 원문 그대로 담아 해석과 설명을 덧붙여 총 15권으로 구성했다. 삼국시대는 고구려의 광개토대왕비, 백제의 무령왕릉지석과 창왕사리감, 사택지적비, 그리고 신라의 진흥왕순수비 등에 새겨진 필적을 다루었다. 통일신라시대는 김생과 최치원의 글씨가, 고려시대는 탄연과 이암의 필적이 복원됐다.

 

조선시대는 안평대군, 퇴계 이황, 고산 황기로, 한호 한석봉, 미수 허목, 백하 윤순, 원교 이광사, 추사 김정희 등의 서예 유물이 책으로 발간됐다.

 

UPI뉴스 / 이성봉 기자 sblee@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몸값, 5년간 400배 올랐어도 아직 저평가"

한국 축구의 간판스타 손흥민(27·토트넘)의 몸값이 5년 만에 400배 넘게 올랐다는 평가가 나왔다.독일의 축구 이적 정보 전문 매체 '트랜스퍼마크트'에 따르면 손흥민의 몸값이 최근 5년 간 15만 유로(약 2억 원)에서 6500만 유로(약 830억 원)로 치솟았다.트랜스퍼마크트는 지난 18일(한국시간) 토트넘과 맨체스터 시티의 2018~20...

오지환♥쇼호스트 출신 김영은, 혼인신고+임신 4개월

야구선수 오지환(29)이 쇼호스트 출신 김영은(30)과 혼인신고를 했고 임신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18일 오후 한 매체는 LG트윈스 내야수 오지환과 교제 중인 김영은이 임신 4개월이라며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이날 오지환 소속 구단 LG트윈스는 "오지환이 올해 초 혼인신고를 했다"며 "시즌 끝나고 결혼식을 올릴 예정...

차범근 대기록 눈앞…손흥민이 써내려가는 새 역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손흥민(27)이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12호골을 터뜨리며 '아시아 선수 최다골' 기록을 경신했다.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멀티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지난 10일 맨시티와의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