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개토대왕비부터 추사까지 '서체 복원'

이성봉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8 19:34:45
  • -
  • +
  • 인쇄
예술의 전당 '국보 및 보물급 서체 복원해 15권 완간'

예술의전당(사장 고학찬)은 태광그룹 세화예술문화재단과 함께 우리 국보 및 보물급 서체를 복원해 <서예명적 법첩(法帖)> 15권을 완간했다.

10월에 완성된 이번 법첩 제작은 지난 2013년 문화재청 후원으로 양 기관이 체결한 '한국서예 국보급 법첩(法帖) 발간사업 협약'을 바탕으로 진행된 4년여 활동의 결실이다.

 

한국 서예의 우수성을 알리고 우리 서예의 위상을 한층 더 높이자는 취지로 시작된 본 사업은, 광개토대왕비부터 추사에 이르는 국보급 서예 유물을 시대.인물별로 복원해 개별 출간함으로써 국내 서예를 집대성하는 최초의 작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예술의전당 고학찬 사장은 "서예는 1600년 이상 오래된 장르"라며 "중국과 일본에서는 이미 20세기 초반부터 자국의 서예 유물을 법첩으로 제작하는 작업을 시작한 반면, 우리나라는 국보급 서예 유물조차 정리해놓은 법첩이 전무하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서예에 대한 시대적 사명이 있어야 한다"며 "이번 법첩 발간을 통해 한국 미술의 근간이 되는 서예의 위상을 바로세우고 한국 예술의 미래 방향을 제시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이번에 완간한 법첩은 서예 유물의 내용과 글씨의 형태를 원문 그대로 담아 해석과 설명을 덧붙여 총 15권으로 구성했다. [예술의전당 제공]


이번에 발간한 법첩 15권은 주요 국공립 도서관에 무료로 배포되며 예술의전당 서예박물관에서 개별 구입이 가능하다.

이번 법첩은 서예 유물의 내용과 글씨의 형태를 원문 그대로 담아 해석과 설명을 덧붙여 총 15권으로 구성했다. 삼국시대는 고구려의 광개토대왕비, 백제의 무령왕릉지석과 창왕사리감, 사택지적비, 그리고 신라의 진흥왕순수비 등에 새겨진 필적을 다루었다. 통일신라시대는 김생과 최치원의 글씨가, 고려시대는 탄연과 이암의 필적이 복원됐다.

 

조선시대는 안평대군, 퇴계 이황, 고산 황기로, 한호 한석봉, 미수 허목, 백하 윤순, 원교 이광사, 추사 김정희 등의 서예 유물이 책으로 발간됐다.

 

UPI뉴스 / 이성봉 기자 sblee@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