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이번에는 상습적 해외도박

남국성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4 20:41:56
  • -
  • +
  • 인쇄
2014년 승리와 A대표와 나눈 카톡 내용
"카지노에서 딴 돈은 '세이브뱅크'에 묻어두고 온다"

성 접대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는 빅뱅 전 멤버 승리가 이번에는 상습적 해외 도박 의혹에 휩싸였다.
  

시사저널은 14일 단독 입수한 카카오톡 대화 내용을 근거로 승리의 해외 도박 의혹을 제기했다. 카톡 대화에서 승리는 2014년 사업파트너로 보이는 A 대표에게 라스베이거스에서 2억 원을 땄다면서 "자주 오기 때문에 (딴 돈은) '세이브뱅크에 묻어두고 온다"고 말했다. 

 

▲ 시사저널이 14일 공개한 승리와 사업파트너로 보이는 A 대표 간 카카오톡 내용이다. [시사저널 캡처]

 

검찰 관계자는 시사저널과 인터뷰에서 "세이브뱅크는 현지 카지노에서 운영하는 일종의 거래소와 같은 개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국내에서 해외 원정도박꾼들이 이렇게 도박자금을 운용한다"면서 "무조건 외환관리법을 위반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대한민국 형법은 내국인의 국외 범죄도 국내법에 따라 처벌한다는 속인주의를 채택하고 있다. 한국인이 외국에서 현지법이 허용하는 카지노 도박을 했을지라고 처벌이 가능한 것이다. 

 

시사저널은 경찰 관계자의 말을 빌려 억대의 돈이 오고갔다면 도박으로 볼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설명했다. 

 

연예인의 해외 원정도박 논란은 승리가 처음이 아니다. 앞서 걸그룹 SES 출신 슈는 8억원대의 해외 상습도박 혐의로 지난 1월 기소됐다. 가수이자 방송인 신정환은 지난 2005년과 2010년 도박과 관련해 형사처벌을 받았다. 

 

UPI뉴스 / 남국성 기자 nks@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현대캐피탈 2승…챔피언 등극 눈앞에

현대캐피탈이 지난해 챔피언 대한항공을 꺾고 2연승으로 챔피언 등극을 눈 앞에 두게 됐다.24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시즌 V리그 챔피언 결정전 2차전에서 부상투혼을 발휘한 전광인과 파다르의 활약에 힘입어 대한항공을 3-2로 누르고 2승을 거두며 우승컵을 들어올릴 준비를 하게 됐다.현대캐피탈은 1세트 27-25, 2세트 25-22로두 세트...

한화, 두산 11대 1로 대파

한화가 선발투수 채드벨의 호투에 힘입어두산을 11-1로 크게 꺾고 원정경기에서 1승1패를 기록했다.24일 잠실에서 열린경기에서 한화는 채드벨이 8이닝동안 8탈삼진 1안타 1볼넷의 뛰어난 호투로 두산을 무참히 짓밟았다. 한화는 1회초 2사 2, 3루에서 5번타자 김태균이 중견수 앞에 떨어지는 적시타로 2점을 뽑아내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기선을 제압한 한...

파튜·박정아 '쌍포' 맹활약…도로공사, 흥국생명 꺾고 1승1패

도드람 2018-2019 V리그 여자부 챔피언 결정 2차전에서 한국도로공사가 흥국생명을 3-0으로 셧아웃시키며 1승1패를 기록하고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도로공사는 23일 인천 계양체육관에서 열린 흥국생명과의 경기에서 파튜(19득점) 박정아(17득점) 쌍포의 매서운 공격이 빛을 발휘하며 세트스코어 3-0 승리를 거두고 지난해 챔피언의 저력을 선보였다.도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