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글로벌, 1Q 매출 1022억… 전년比 20%↑

이종화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5 19:21:27
  • -
  • +
  • 인쇄
휴온스, 휴메딕스, 휴온스메디케어 등 자회사 성장세 뚜렷

휴온스그룹의 지주회사인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 김완섭)이 올해 1분기에도 뚜렷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15일 휴온스글로벌에 따르면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1분기 매출은 전년 기록한 852억 원에서 20% 증가한 1022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도 지난해 1분기 167억 원에서 6% 상승한 178억 원을 기록,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전년대비 성장했다.

별도재무제표 기준으로는 매출 106억 원, 영업이익 60억 원을 달성, 전년 동기 대비 각 17%, 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휴온스그룹의 지주회사인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 김완섭)이 올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전년대비 성장했다. [휴온스그룹 제공]


휴온스글로벌의 1분기 호실적은 핵심 자회사인 ‘휴온스’가 주력 사업 부문인 전문의약품과 수탁사업에서의 두 자릿수 성장이 상승세를 견인했다. 이와 함께 ‘휴메딕스’, ‘휴온스메디커어’의 매출 상승도 지주사의 성장을 이끌었다.

특히 그룹의 강력한 성장 모멘텀으로 작용할 ‘리즈톡스’의 상반기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만큼 실적 순항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휴온스그룹의 성장세를 이어가기 위해 모든 자회사가 역동적으로 움직이고 있다” 며 “앞으로도 그룹 가치와 핵심 경쟁력을 높이는데 집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UPI뉴스 / 이종화 기자 alex@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