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외교부장 "키신저 회동…美中협력 요청"

장기현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8 19:18:59
  • -
  • +
  • 인쇄
"미중 공동이익은…분쟁보다 더 큰 협력이 필요한 것"
전문가들 "코너 몰린 中 다각적 방법으로 화해 모색"
왕이 "우리는 미중이 상호존중과 상생협력 관계 원해"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베이징에서 헨리 키신저 전 미국 국무장관과 회동, 미중 관계 의지를 표명해 눈길을 끌고 있다.

 

▲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8일 베이징에서 헨리 키신저 전 미국 국무장관과 만나 악수하고 있다. 왕 위원은 이날 회담에서 "협력은 미중간 유일한 선택"이라고 밝혔다. [뉴시스]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이 미중 외교안보대화(2+2) 개막 이틀전인 8일 베이징에서 헨리 키신저 전 미국 국무장관과 회동해 "미중 양국은 곧 수교 40주년을 맞게 된다"면서 "40년 동안 현실이 입증하다시피 미중간 공동이익은 분쟁보다 훨씬 더 크고, 협력은 유일하게 양국이 선택한 정확한 길"이라고 밝혔다. 

 

이날 중국 외교부는 사이트에 올린 보도자료를 통해 이같은 사실을 전했다. 

왕이 외교부장은 또 "최근 미국내 대(對)중 정책에 대한 부정적인 목소리가 있다. 하지만 우리는 충돌하지 않고 대립하지 않으며 상호존중과 상생협력의 미중 관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주장해왔다"고 역설했다.

이어 그는 "중국의 주장은 미국과의 40년간의 교류를 통해 얻어 낸 기본적인 경험이자 향후 주력해야 할 일"이라면서 "우리는 현재 미중 무역갈등을 평등한 대화를 통해 원만하게 해결해야 한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왕이 부장은 "미중 경제는 고도의 상호보완성을 갖고 있다"면서 "협력 강화는 미국에 더 많은 시장과 성장동력을 제공하고 동시에 중국의 발전에 양호한 외부조건을 마련해 준다"고 역설했다. 그러면서 "양국은 협력의 파이를 크게 만들고 상생 협력을 실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키신저 전 장관은 "미중 양국은 더 큰 시각에서 양국 관계를 보고, 양국 관계의 안정적인 발전을 위해 기본적인 규칙을 마련해야 한다"고 화답했다. 

키신저 전 장관은 또  "나는 중국을 적으로 보는 관점에 동의하지 않는다"면서 "미중은 중요한 대국이기 때문에 미중 관계는 양국 세계에 모두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특히 "양국이 협력을 강화하는 것은 복잡한 국제적 현안을 해결하는데 유리하다"면서 "나는 양국이 대화를 통해 양국간 갈등을 해결하고 통제하는 것을 지지한다"고 강조했다.

 

 UPI뉴스 / 장기현 기자 jk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