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1Q 영업익 63억 '흑자전환'…"창립 20돌, 수익 다변화 시도"

이종화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5 19:03:34
  • -
  • +
  • 인쇄
신학기 교재 판매 상승
공연 티켓 판매 독점 계약 체결

인터넷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는 2019년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 63억 원을 달성했다. 전년 동기 -2억4899만원에서 흑자전환했다. 


당기순이익은 50억 원,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8% 증가한 1474억원이다.

1분기 별도기준 매출액은 1435억7611만원으로 전년 동기 1285억9104만원 대비 11.6% 늘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65억5467만원으로 전년 동기 6억7480만원 대비 871.3% 늘었고, 순이익은 54억2561만원으로 전년 동기 24억3728만원 대비 122.6% 증가했다.


▲ 예스24는 2019년 1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 63억 원을 달성했다. 전년 동기 -2억4899만원에서 흑자전환했다. 김석환 대표이사 [예스24 제공]


예스24의 실적 호조는 도서 사업이 이끌었다. 새해와 신학기 시즌을 맞이해 학습서 및 교재 판매 상승세로 매출 성장에 기여했다. 또 지난해 12월 롯데프리미엄 아울렛 기흥점에 오픈한 중고서점을 포함해, 전국 총 6곳(서울 강남, 목동, 홍대 및 용인 기흥, 부산 서면, 수영 F1963)에 위치한 오프라인 중고서점을 통해 도서 시장에서의 입지를 굳혀 나가고 있다. 

더불어, 공연, 영화 티켓 예매 및 음반, DVD 판매를 통해 꾸준히 성장해 온 예스24 ENT 사업은 올해 JYP엔터테인먼트와의 독점 계약 체결과 나훈아 청춘어게인 콘서트, 뮤지컬 라이온 킹, 지킬 앤 하이드 등 대형 공연의 티켓 판매 호조로 전년 동기 대비 거래 실적이 65% 늘어났다.


지난 3월부터 대학로에 연극 및 뮤지컬 전문 공연장인 ‘예스24 스테이지’를 오픈해 공연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김석환 예스24 대표는 "수익 다변화를 꾀하기 위한 문화 전반에서의 다양한 시도가 1분기 실적 호조에 큰 영향을 미쳤다"며 "예스24가 올해 창립 20주년을 맞은 만큼, 꾸준히 흑자 실적을 이어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이종화 기자 alex@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