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압수수색…이병천 교수 '복제견 불법 실험' 의혹 수사

김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1 19:36:17
  • -
  • +
  • 인쇄
서울대 수의대·연구윤리팀 압수수색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 이병천 교수

서울대 수의대 이병천 교수의 '복제견 불법 실험' 의혹을 수사하고 있는 경찰이 21일 서울대를 압수수색했다.


서울 관악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약 2시간 동안 이 교수의 연구실이 있는 서울대 수의대동 건물, 서울대 본부 내 연구윤리팀을 압수수색했다. 


▲ 비글구조네트워크에 따르면 검역탐지견으로 일하다 퇴역한 메이는 서울대 수의대 이병천 교수에게 불법 동물실험을 당했다. [비글구조네트워크 제공]


▲ 그간 언론을 통해 공개된 메이의 몰골은 참혹했다. 코피를 한가득 쏟은 듯한 모습에 많은 이들의 공분을 사기도 했다. [비글구조네트워크 제공]


경찰은 이 교수 연구팀의 실험 중 폐사한 복제견 '메이'에 대한 연구 기록 등을 찾는데 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간 언론에 공개된 사진에서 메이는 뼈만 앙상하게 남은 상태였으며, 코피를 한가득 쏟은 듯한 모습에 동물학대가 강하게 의심됐다.


앞서 비글구조네트워크(비구협)는 지난달 22일 "이 교수 연구팀이 은퇴한 검역 탐지견을 실험하고 학대했다"고 주장하며 이 교수를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비구협의 유영재 대표는 "동물보호법 제24조에 따라 국가를 위해 사역한 동물은 실험이 금지됐는데 이번에 사망한 메이는 농림축산식품부 등에서 탐지견으로 활동한 사역견이다"며 고발의 이유를 밝혔다.


검찰로부터 사건을 넘겨받은 서울 관악경찰서는 이 교수의 동물보호법 위반 의혹을 수사 중이다.


▲ 지난달 16일 비구협은 '서울대 수의대에서 실험 중인 퇴역 탐지견을 구조해주십시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해당 청원은 21일 오후 현재 21만7240여 명이 동의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웹사이트 캡처]


또 비구협은 지난달 16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서울대 수의대에서 실험 중인 퇴역 탐지견을 구조해주십시오'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해당 청원은 21일 오후 현재 21만 7240여 명이 동의해 청와대의 답변을 기다리고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은 20만 명 이상의 동의를 받으면 청와대·정부 관계자들에게 청원 종료일로부터 한 달 이내 답변을 받을 수 있다.


UPI뉴스 / 김혜란 기자 kh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만평

+

스포츠

+

임효준, 성희롱으로 '대표팀 전원 선수촌 퇴촌'

쇼트트랙 대표팀이 또다시 성희롱 파문에 휩싸였다. 이번에는 동성 선수간 성희롱 논란이다. 이에 따라 남녀 국가대표팀 전원이 모두 진천선수촌에서 퇴촌을 당했다. 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지난 17일 충북 진천에 있는 진천선수촌에서 쇼트트랙 남녀 대표팀이 동반 암벽 등반 훈련을 하던 중임효준(23·고양시청)이 동료황대헌(20·한국체대)의 바지를 벗겼다.수...

류현진, 기자들이 뽑은 가장 유력한 사이영상 후보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최고의 성적을 보이고 있는 LA 다저스의 류현진(32)이 내셔널리그(NL) 사이영상 후보 1순위로 선정됐다. ​25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엠엘비닷컴은 메이저리그 담당 기자 35명이 뽑은 사이영상 후보를 공개했다. 기자들은 각 리그 3순위까지 투표하고 1위에 5점, 2위에 3점, 3위에 1점을 부여했다. 투표 결과 류현진...

쇼트트랙 대표팀서 성희롱 신고…한 달간 전원 퇴촌

진천선수촌에서 발생한 성희롱 사건으로 인해 훈련하던 쇼트트랙 대표팀 선수들이 모두 퇴촌한다.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쇼트트랙 대표팀은 지난 17일 진천선수촌에서 산악 훈련을 했다. 당시 남자 선수 A가 동성 후배인 B 선수의 바지를 벗겼으며, B 선수는 A 선수를 성희롱으로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A 선수와 B 선수는 모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메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