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어때' 추천, '낮과 밤' 콘셉트 테마파크 6선

남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18-12-03 19:50:12
  • -
  • +
  • 인쇄

테마파크하면 대개 '에버랜드'와 '서울랜드' 정도를 떠올리지만, 국내에는 이보다 다양한 테마파크 공간이 존재한다. '낮'과 '밤'을 콘셉트로 한 테마파크 6곳을 '여기어때'에서 추천했다.

 

낮에 즐기는 테마파크
 

◆ 서울랜드

88년 서울올림픽을 앞두고 문을 연 서울랜드는 국내 최초의 테마파크다. 아이들을 위한 놀이기구가 많아 가족 단위 방문객에게 안성맞춤인 곳이다. 현재 30주년 기념 공연과 불꽃놀이, 서울랜드 무료입장(88년 이후 출생자) 등 다양한 이벤트가 진행중이다.
 

◆ 에버랜드

에버랜드 리조트는 다채로운 축제와 어트랙션, 동물원과 식물원으로 구성된 글로벌 테마파크다. 1년 365일, 4계절 내내 열리는 축제, T-Express 등 스릴 넘치는 40여종의 어트랙션을 즐길 수 있다. 동물원 간판스타 '판다'를 비롯해 약 2000마리의 동물들도 볼 수 있다.

 

▲ 제주 신화테마파크 전경 [여기어때 제공]

 

◆ 제주 신화테마파크


신화테마파크는 오픈 1년 만에 제주도를 대표하는 테마파크로 자리잡았다. 수많은 어트랙션 중 가장 인기있는 '오스카 스핀 앤 범프', 라바를 테마로 한 '스페이스 어드벤처', '스위트 회전목마', '플레이 그라운드' 등 즐길거리가 다채롭다.

밤에 즐기는 테마파크
 

◆ 제주불빛정원


제주불빛정원에서는 아름다운 조형물과 모닥불을 만날 수 있다. 특히 '애월인생사진관'은 자신만의 개성있는 사진을 남길 수 있어 방문객들의 반응이 뜨겁다. 요즘처럼 쌀쌀한 날에는 정원 카페에서 따뜻한 음료와 함께 아름다운 불빛 야경을 보는 것을 추천한다.

◆ 일루미아빛축제


일루미아빛축제는 국내 최대 규모 테마파크다. 몽환적인 분위기의 '꿈의 터널', 수많은 동물들과 대화를 나누는 '별빛 터널', 은하수의 생명력이 빛이 되어 춤을 추는 '생명언덕' 등 연인과 함께 추억을 남길 수 있는 즐길거리가 많다.
 

▲ 충주라이트월드 전경 [여기어때 제공]

 

◆ 충주라이트월드

충주라이트월드는 세계의 상징물을 빛으로 만나볼 수 있는 곳이다. 타지마할, 금문교, 에펠탑 등 주요 국가의 조형물부터 각 나라별 대표 동화를 빛으로 만든 것이 특징이다. 반드시 들러야 할 코스로는 HAPA 서커스 공연이 꼽힌다.

 

UPI뉴스 / 남경식 기자 ngs@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이슈 Zip

인물

+

만평

+

스포츠

+

리버풀 vs 뮌헨,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0-0 무승부

리버풀과 뮌헨이 챔스 16강 1차전에서 비겼다. 뮌헨의 정우영은 출전 명단에서 제외된 채 벤치에 머물렀다.20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필드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리버풀과 바이에른 뮌헨이 0-0으로 경기를 마쳤다.이날 양 팀은 중원 볼 다툼으로 치열한 경기 양상을 보였다....

맨유, 첼시 2-0 제압하고 FA컵 8강 진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첼시를 제압하고 FA컵 8강에 진출했다.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이끄는 맨유는 19일 오전 4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FA컵 16강 원정에서 첼시를 상대해 2-0으로 승리했다.초반부터 양 팀이 팽팽하게 맞선 가운데 전반 31분 선제골이 나왔다. 맨유의 폴 포그바가 상대...

중국, 죽기살기로 '축구 굴기'

중국 정부가 축구 굴기를 외치며 사생결단으로 나서고 있다. 시진핑 주석은 말한다. 월드컵에서 우승해야 진정한 스포츠 강국이라고. 중국은 올림픽의 다양한 종목에서 세계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미국을 오래 전에 정상에서 끌어내렸다. 국제 스포츠계 상당수의 종목에서도 독주가 시작됐다. 14억 인구에서 수많은 스타급 선수가 나오고 있다. 상상 못할 정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