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까지 찾아와" 김숙, 10개월간 스토킹한 여성 고소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7-11 18:34:20
  • -
  • +
  • 인쇄
아이오케이 "온라인상에 악의적 비방글 게재하고 스토킹"

코미디언 김숙이 자신을 스토킹한 여성을 고소했다.


▲ 코미디언 김숙이 자신을 장기간 스토킹해온 여성 A 씨를 최근 경찰에 고소한 것으로 11일 알려졌다. 사진은 김숙이 지난해 6월 25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tvN 예능프로그램 '풀 뜯어먹는 소리'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모습 [뉴시스]


11일 오전 김숙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보도자료를 내고 스토커를 고소한 건에 관한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는 "김숙 씨를 향한 악의적인 비방과 스토킹이 장기간 지속적으로 이어져왔고 최근 자택으로 찾아오기까지 하는 등 그 정도가 심해짐에 따라 당사자를 고소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혹시 있을지 모를 2차 피해를 줄이기 위해 해당 고소건의 진행사항이나 내용에 대해 구체적으로 밝히지 못하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소속사는 김숙 씨를 비롯한 당사 연예인들의 정서적 안정과 인권 보호를 위해 악의적인 관심과 비방에 적극적으로 대처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스포츠서울에 따르면 연예계 관계자는 김숙 소속사가 최근 여성 A 씨를 경찰에 고소했다고 전했다.


A 씨는 김숙이 진행한 라디오 게시판 등 온라인상에 약 10개월 동안 김숙에 관한 음해성 글을 지속해서 올리고 김숙의 집에까지 찾아간 것으로 알려졌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해리 케인 원더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ICC 3-2 승리

토트넘 홋스퍼가 해리 케인의 원더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3-2로 승리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유벤투스를 상대로 3-2 승리를 거뒀다.토트넘 선발 멤버로는 골키퍼 파울로 가자니가가 나왔고 조지우, 탄간가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가 수비진을 구성했다. 해...

'라멜라 선제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1-0으로 전반 종료

토트넘이 에릭 라멜라의 선제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맞붙였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토트넘 vs 유벤투스 라인업 공개…손흥민·호날두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유벤투스의 대결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를 1시간여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골키퍼로 파울로 가자니가를 내세웠고 조지우, 탄간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 해리 윙크스, 스킵, 손흥민, 델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