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임정 100주년 맞아 "새로운 100년 준비해야"

김광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1 20:04:59
  • -
  • +
  • 인쇄
민주 "분열시대 벗어나 통합의 역사 써나갈 것"
한국 "과거에 갇히지 말고 미래로 나아가야"
여야 원내대표단은 상해 임시정부 청사 방문

여야는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년을 맞은 11일 순국 선열들의 숭고한 뜻을 기리고, 함께 새로운 100년을 준비할 것을 다짐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이 통합과 협치를 강조한 반면 바른미래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야3당은 '선거제 개혁'을 시대적 과제로 천명했다.

 

▲ 11일 중국 상해의 융안백화점 옥상에서 국회 5당 원내대표 및 대표단 그리고 독립운동가 후손들이 임시정부 청사 근처에 있는 융안백화점 옥상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국회 제공]

 

민주당 이해식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임시정부 수립은 민주공화제와 헌법의 근간인 삼권분립 원칙을 기초로 하나된 정부를 숙원한 민족적 열망과 애국열사들의 거룩한 희생 위에 세워진 위대한 역사"라고 강조했다.


이 대변인은 "구시대적 유물인 대립과 반목의 분열 시대를 벗어나 통합의 역사를 새롭게 써나갈 것"이라며 "국민과 함께 반칙과 특권의 시대를 종식하고 정의로운 대한민국의 새로운 100년을 혼신의 힘으로 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국당 김현아 원내대변인은 "당시에도 생각과 방식의 차이로 분열은 있었지만, 선조들은 독립이라는 염원 하에 지혜롭게 통합을 이루어냈다"며 "소통과 협치가 실종되고, 불통과 독선으로 치닫는 2019년 정치권에 더욱 큰 교훈으로 다가온다"고 논평했다.

그러면서 "오늘날의 정치가 100년 뒤 어떤 평가를 받을 것인지, 또 우리는 어떤 정신을 남길 것인지 고민해야 한다"며 "과거에 갇히지 말고 미래로 나아가야 한다. 그것이 우리의 임무"라고 덧붙였다.

야3당은 임시정부 수립의 의미를 높이 평가하면서도 한 목소리로 선거제 개혁의 당위성을 주장했다.

 

바른미래당 김정화 대변인은 논평에서 "임시정부는 우리 민족의 기상과 독립정신, 민주주의 가치의 집약체"라며 "나라를 빼앗긴 상황 속에서도 선진 민주국가의 구체적 비전과 토대를 마련해주신 선조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새로운 100년을 준비해야 한다. 국민의 뜻을 받드는 연동형 비례대표제는 더는 미룰 수 없는 시대적 과제"라며 "(바른미래당이) 임시정부가 추구하던 국민의 나라, 주권재민의 실현을 위한 마중물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평화당 박주현 수석대변인도 논평에서 "임시정부가 추구한 민주·공화·평등·자유·평화의 5대 가치 중 특히 공화의 가치를 위한 선거제 개혁과 경제·사회적 불평등 해소를 통한 평등의 가치 실현을 위해 매진할 것을 각 정당에 호소한다"고 전했다.

정의당 최석 대변인 역시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인 올해야말로 선거제 개혁에 힘쓸 때다. 민심이 그대로 반영되는 선거제도 마련에 머뭇거릴 이유가 없다"며 "선거제도와 정치 개혁의 물꼬를 막는 것은 반개혁을 넘어 반국민적 행위"라고 거듭 강조했다.

 

한편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중국 상하이를 방문 중인 여야 원내대표단이 이틀째 관련 일정을 이어갔다.

더불어민주당 홍영표·자유한국당 나경원·바른미래당 김관영·민주평화당 장병완·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는 이날 상하이 임시정부 청사 기념관을 찾아 임시헌장을 낭독했다.

원내대표단은 이어 임정 요인이 기념사진을 촬영한 장소로 알려진 융안 백화점에서 단체 사진촬영을 한 뒤, 독립유공자 후손 및 교민들과 오찬을 가졌다.

이후 매헌 윤봉길 기념관을 방문한 원내대표단은 홍챠오 힐튼호텔에서 열리는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식에도 참석할 예정이다.

UPI뉴스 / 김광호 기자 khk@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마시알 골' 맨유, 울버햄튼과 1-1 무승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울버햄튼 원더러스와 1-1로 비겼다.맨유는 20일 새벽 4시(한국시간) 잉글랜드 울버햄튼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홈팀 울버햄튼을 상대로 1-1 무승부를 거뒀다.지난 1라운드에서 첼시를 4-0으로 대파한 맨유는 이날 연승을 노렸지만 실패했다. 맨유가 공격 주도권을 쥐었고 울버...

램파드의 첼시, 레스터 시티와 1-1 무승부…첫 승 실패

프랭크 램파드 감독의 첼시가 레스터 시티와 1-1로 비겼다.첼시는 19일 새벽 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원정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1 무승부를 거뒀다.램파드 감독은 지난 12일 열린 EPL 1라운드 원정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0-4로 대패해 혹독...

류현진, 50일만에 패전…연속타자 홈런 맞아 4실점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하고 있는 LA다저스 투수 류현진(32)이 50일 만에 패배했다.류현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9 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해 5⅔이닝 동안 4실점하며 시즌 3패째를 당했다. 2홈런을 포함해 6안타를 내줬으며, 1볼넷, 5삼진을 기록했다.류현진이 패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