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전자랜드, SK에 35점차 대승

김병윤 기자 / 기사승인 : 2018-10-15 08:00:35
  • -
  • +
  • 인쇄
할로웨이. 팟츠 두 외국인 선수 활약 뛰어나
서울 삼성도 원주 DB 꺽고 기분 좋은 첫승 거둬

영원한 다크호스 인천 전자랜드가 돌풍을 일으킬 조짐을 보였다.

 

전자랜드는 14일 인천 삼산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SKT 5G 프로농구 홈 개막전에서 지난 시즌 챔피언 우승팀 서울 SK를 35점 차로 꺽으며 대승을 거뒀다.

 

▲ SK와 경기에서 맹활약을 펼친 전자랜드의 기디 팟츠 선수 [뉴시스]

 

전자랜드는 외국인 선수 머피 할로웨이(18득점 13리바운드)와  단신  외국인 선수 기디 팟츠(27득점)의 활약에 힘입어 101대66으로 예상 밖의 승리를 거두며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전자랜드는 할로웨이와 강상재 등 장신 선수를 앞세워 SK의 약점인 골밑을 파고들며 차근차근  점수를 올리며 승리의 밑바탕을  쌓아갔다.

 

전자랜드는 1쿼터에 리바운드 14개를 잡아내며 23대10으로 앞서며 초반 승기를 잡았다.

 

승기를 잡은 전자랜드는  2쿼터에도  8점을 올린 강삼재의 활약에 힘입어   39대21로 멀찌감치 달아나며  전반에 이미 승리를 예약했다.

 

전자랜드는   3,4쿼터에 들어서도 김낙현(15점),정효근(13점), 등 출전 선수들의 고른 활약으로 손쉬운 승리를 거뭐졋다.

 

서울 삼성은  원주종합체육관에서 열린 원주 DB와의 원정경기에서  25점을 기록한 외국인 선수 벤 음발라의  막판 활약에 힘입어  86대71로 이겼다.

 

음발라는 4쿼터에만 11점을 올리며 팀 승리를 이끌어 이상민 감독에게 통산 100승 달성의

기쁨을 선사했다.     

  

 UPI뉴스 / 김병윤 기자 bykim716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몸값, 5년간 400배 올랐어도 아직 저평가"

한국 축구의 간판스타 손흥민(27·토트넘)의 몸값이 5년 만에 400배 넘게 올랐다는 평가가 나왔다.독일의 축구 이적 정보 전문 매체 '트랜스퍼마크트'에 따르면 손흥민의 몸값이 최근 5년 간 15만 유로(약 2억 원)에서 6500만 유로(약 830억 원)로 치솟았다.트랜스퍼마크트는 지난 18일(한국시간) 토트넘과 맨체스터 시티의 2018~20...

오지환♥쇼호스트 출신 김영은, 혼인신고+임신 4개월

야구선수 오지환(29)이 쇼호스트 출신 김영은(30)과 혼인신고를 했고 임신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18일 오후 한 매체는 LG트윈스 내야수 오지환과 교제 중인 김영은이 임신 4개월이라며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이날 오지환 소속 구단 LG트윈스는 "오지환이 올해 초 혼인신고를 했다"며 "시즌 끝나고 결혼식을 올릴 예정...

차범근 대기록 눈앞…손흥민이 써내려가는 새 역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손흥민(27)이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12호골을 터뜨리며 '아시아 선수 최다골' 기록을 경신했다.손흥민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멀티골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지난 10일 맨시티와의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