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육계 성폭력 징계 16건 중 5건이 빙상연맹

강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1-11 17:36:05
  • -
  • +
  • 인쇄
최근 5년간 폭력·성폭력 체육계 징계 124건
축구협회가 53건으로 가장 많아

최근 5년간 체육계가 성폭력으로 받은 징계가 총 16건이었고, 이중 가장 많은 징계가 이뤄진 단체는 빙상연맹(5건)인 것으로 나타났다. 

 

▲ 최근 5년간 폭력·성폭력·폭언 등으로 인한 종목단체 별 징계 현황 [김영주 의원실 제공]

 

더불어민주당 김영주 의원(영등포갑,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이 대한체육회로부터 제출받은 '대한체육회 회원종목단체 징계현황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 간 대한체육회 산하 종목단체에서 폭력·성폭력·폭언으로 징계를 한 사건이 124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많은 징계가 이뤄진 종목단체는 축구협회로, 총 53건이었다. 대한빙상경기연맹과 대한복싱협회가 각각 8건, 7건으로 그 뒤를 이었다.

 

전체 징계 중 성폭력은 16건에 달했다. 이 중 5건이 대한빙상연맹으로, 종목단체 가운데 가장 많았다. 

 

체육지도자가 미성년자를 상대로 성폭력을 저지른 사건도 2건 있었다. 

 

김영주 의원은 "체육계의 폐쇄적인 특성을 고려하면, 피해 건수는 훨씬 더 많을 것"이라면서 "이번에야말로 반드시 체육계를 근본적으로 개혁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UPI뉴스 / 강혜영 기자 kh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