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대외 불안정성과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할 필요가 있다"

이유리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9 17:35:57
  • -
  • +
  • 인쇄

▲ [김동연 페이스북 캡처]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이 지난 2017년 6월9일 취임 이후 1년5개월 동안 사람중심 경제의 틀을 만들고 경제 패러다임 전환의 기초를 마련한 성과가 있었다고 평가했다.

9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김 부총리는 이날 신임 홍남기 신임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 지명자 발표 직전 예산결산위원회가 열린 국회에서 1·2차관 및 1급들이 참석한 간부 회의를 열고 부총리가 바뀌는 전환적 상황에서 흔들림 없는 기재부의 역할을 강조하면서 이같이 당부했다.

김 부총리는 당면한 대내외 리스크 요인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그간 미뤄진 구조조정에도 노력해왔음을 강조했다. 이러한 노력에 힘입어 점차 성과가 나오고 있음을 언급하며, 기재부 직원들의 헌신적 노고에 고마움을 표시했다.

또 김 부총리는 “부총리 업무 인수인계하는 전환기에 경제운용과 주요 현안에 대해 철저히 대응해야 한다”면서 “내년 경제정책방향 수립 기초 작업을 서둘러 후임 부총리가 임명되는 즉시 본격 작업이 가능할 수 있도록 진행할 것”도 지시했다.

아울러 “우리 경제에 큰 충격을 줄 수 있는 대외 불안정성과 리스크 관리에 만전을 기할 필요가 있다”라고 말했다. 

 

UPI뉴스 / 이유리 기자 lyl@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카드뉴스

+

스포츠

+

한국 호주 축구, 천국 지옥 오간 황의조...부상 어느정도길래?

한국 호주 축구A매치 경기가 오늘(17일) 열린 가운데, 황의조가 선제골을 터트렸다.한국은 17일 호주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호주와의 친선경기를 펼쳤다.이날 황의조는후반에서 넘어온 김민재의 롱킥을 치고 들어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하지만 황의조는 전반전 45분공중볼 경합 과정에서 오른쪽 종아리에 극심한 통증을 호소하며 들것에 실려나갔고...

대한민국 호주, 점유율 낮은 상태서 골 선공...'느낌 좋다'

대한민국 호주 A매치평가전이 오늘(17일) 열린 가운데, 대한민국이 선제골을 넣으며 1대 0으로 앞서가고 있다.대한민국 대표팀은 17일 오후 (한국시간) 호주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호주와 11월 A매치 원정 평가전을 치르고 있다.이날반 21분 김민재가 후방에서 보낸 롱 패스로 황의조가 상대 골키퍼와 일대일 상황에서낮은 슈팅으로 침착하게 골망을 흔들었...

질롱코리아 구대성 감독, 볼 판정 항의하다 퇴장 당해

구대성 질롱코리아 감독이 볼 판정에 항의하다 퇴장 당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질롱코리아는 16일(한국 시간) 호주 시드니 블랙타운 국제 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18-19시즌 호주야구리그(ABL) 시드니 블루삭스와 경기를 치르고 있다. 이날 구대성 감독은 경기 도중 볼 판정에 항의하다 퇴장 조치됐다. 1회말 1사 만루에서 선발 이재곤이 T.D 안토니오와의 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