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만 "美 F-35 스텔스기·M1A2 탱크 도입 적극 추진"

강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6 17:33:50
  • -
  • +
  • 인쇄
차이잉원 총통 '중국 압박에 맞서 방위력 강화'
美 '중국 거센 반발 각오…최신무기 대만 매각'

대만이 중국군 침공을 저지하기 위한 군사력 증강 일환으로 미국 F-35 등 최첨단 무기 도입을 서두르고 있다.

 

▲ 대만이 중국군의 침공을 저지하기 위해 미국에서 F-35와 M1A2 탱크 등 최첨단 무기 도입을 서두르고 있다. 최첨단 스텔스 성능이 뛰어난 F-35 전투기가 창공을 누비고 있다. [뉴시스]

 

닛케이 신문은 6일 "대만이 대폭 증액한 국방예산을 투입해 미국에서 스텔스 전투기 F-35와 M1A1 탱크 등 최신예 무기의 도입을 적극 모색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대만독립 성향의 민진당 출신 차이잉원(蔡英文) 총통은 중국의 군사, 외교, 정치적 압박이 확대하는데 맞서 방위력을 강화하고자 이 같은 최첨단 무기 수입을 서두르고 있다.

그간 중국을 배려해 대만에 고성능 무기와 장비 판매를 자제해온 미국이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들어 대중 강경자세를 펴는 것을 호기로 포착한 대만 정부는 한층 대담하게 미국의 군사지원을 이끌어낼 생각이라고 신문은 지적했다.

차이 총통 정부는 2019년 국방예산을 3460억 대만달러(약 12조6500억원)로 전년보다 6% 증액할 계획이다. 그래도 중국의 올해 국방예산에 비해선 13분의 1 수준에 지나지 않는다.

대만 정부는 제한된 국방예산을 효율적으로 사용해 중국의 침공을 견제하고자 우선적으로 F-35와 상륙작전 저지에 탁월한 능력을 갖춘 M1A2 탱크를 우선적으로 들여와 질적으로 중국군에 대응하겠다는 속셈이다.  


다만 트럼프 행정부가 중국의 거센 반발을 각오하고 민감한 최신무기를 대만에 매각할 경우 통상마찰과 남중국해 문제 등으로 갈등을 빚는 미중 간 긴장관계가 급속도로 높아지는 것은 피할 수 없을 전망이다.

 

UPI뉴스 / 강혜영 기자 kh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