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오신환 퇴진 요구에 "안들어도 뻔해" 일축

김광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2 18:14:10
  • -
  • +
  • 인쇄
손대표, '바른미래당 어디로 가야 하나' 토론회 참석
"'기승전-손학규' 퇴진 아닌가….얘기할 것 없다"
"다음 총선은 첫째 문재인심판, 그다음은 한국당"

바른미래당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22일 오신환 원내대표가 자신의 용퇴를 촉구한 것에 대해 "'기승전-손학규 퇴진' 아니냐. 거기에 대해서는 얘기할 게 없다"고 일축했다. 손 대표는 "(회견의) 자세한 내용은 못 들었다. 안 들어도 뻔할 거라 자세히 보지도 않았다"면서 이렇게 말했다.


앞서 오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원내대표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손 대표를 향해 늦어도 추석 전까지 스스로 물러날 것을 주장한 바 있다.


▲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어디로 가야하나-야권 정계 개편을 중심으로' 토론회에서 손학규 대표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뉴시스]


손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어디로 가야 하나-정계개편을 중심으로' 토론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사퇴 의사가 없음을 분명히 밝혔다.


 대표는 당 내홍 상태를 어떻게 풀어갈 것이냐는 질문에 "이틀 전 기자회견에서 밝힌 대로 당을 추슬러서 총선 승리를 위해 안철수, 유승민 전 대표와 접촉할 것"이라며 "유 전 대표도 한국당에 안 간다고 하지 않나, 바른미래당을 잘 살려야 한다"고 답했다.


당 산하 바른미래연구원이 주최한 이날 토론회에는 손 대표 측 당권파 인사들이 주로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손 대표는 축사를 통해 "우리당이 어려운데 당보다 사실은 나라가 정말 어렵다"며 한일 갈등, 대북관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해 잇달아 제기되는 의혹 문제 등을 언급한 뒤 "이렇게 된 것이 우리나라 정치체제에 있다고 본다. 거대 양당과 대통령 제도가 국가를 더 이상 하나로 만들지 못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대통령은 국회를 무시하고, 국회를 불신하고, 국회는 대통령을 불신하고, 서로 정권 싸움만 하고 있으니 다음에 우리가 갈 데가 어디 있느냐. 바른미래당이 반드시 지켜져야 한다고 한 것은 바로 이것"이라며 "바른미래당이 자유한국당으로 통합되는 것이 속이 아프다는 게 아니다. 그렇게 되면 또다시 양당체제로, 극한 대결로 가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특히 "지금도 극한 대결 체제로 가고 있다. 바른미래당을 자유한국당으로 통합을 시킨다고 하면 총선을 앞두고 양당제가 그대로 고착이 되는 것"이라며 "반드시 의미 있는 제3당이 출현하게 될 것이다. 다음 총선은 첫째 문재인 심판이 될 것이고, 다른 한편은 자유한국당 심판"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자유한국당이 제1야당으로서 역할을 하고 있는가. 정치적인 역할을 하고 있는가"라고 반문한 뒤 "제3지대가 넓어지고, 바른미래당이 제3지대를 분명하게 제대로 지켜야 한다"고 역설했다.


UPI뉴스 / 김광호 기자 khk@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교체 출전' 토트넘, 올림피아코스와 2-2 무승부

토트넘 홋스퍼가 올림피아코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무승부를 거뒀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한국시간) 그리스 피레아스의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2-2로 비겼다.이날 손흥민은 2-2 동점 상황이던 후반 27분 델레 알리가 빠지고 교체 투입됐...

토트넘 vs 올림피아코스 챔피언스리그 중계 언제·어디서?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올림피아코스(그리스)의 챔스 맞대결이 생중계된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이하 한국시간)그리스 피레아스에 있는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맞대결을 펼친다.이날 경기 중계는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온(SPOT...

이강인, 토트넘 손흥민보다 이른 챔스 데뷔 '18세 7개월'

발렌시아(스페인)의 이강인이 챔피언스리그한국인최연소 출전기록을 경신했다.이강인은 18일 새벽 4시(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1차전에 교체 출전했다.발렌시아는 후반 29분 로드리고 모레노의 결승골에 힘입어 첼시를 1-0로 꺾었다. 이강인은 후반 45분 로드리고와 교체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