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10일 월요일 전국 곳곳서 돌풍 동반한 비

강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6-09 16:54:15
  • -
  • +
  • 인쇄
서울·경기·충남·전북 등 강수량 20∼60㎜
일부 지역에선 비와 함께 돌풍·천둥·번개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 '좋음'

월요일인 10일에는 전국이 흐리고 곳곳에서 돌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겠다.

 
▲ 기상청에 따르면 월요일인 10일에 전국 곳곳에 돌풍을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겠다. 사진은 지난해 10월 4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일대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비를 피해 발걸음을 재촉하고 있는 모습. [정병혁 기자]


기상청에 따르면 동해안을 제외한 중부지방에 오전까지, 전라도와 경상 내륙에는 오후까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도 동풍의 영향으로 오전부터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9일부터 10일 오후 6시까지 예상 강수량은 서울, 경기, 충남, 전북 등에 20∼60㎜이다. 강원 영서와 충북, 전남·경상 내륙(10일 오전 0시부터) 등은 5∼4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일부 지역에선 비와 함께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도 치겠다. 기상청은 "10일 오전까지 비 오는 지역(강원영동과 경북동해안 제외)에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고 일부 중부지방(동해안 제외)에는 우박도 떨어질 수 있으니 시설물과 농작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아침 최저 기온은 13∼18도, 낮 최고기온은 18∼25도로 평년(22.3∼28.1도)보다 낮겠다.

비로 인해 대기 확산이 원활해지면서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 수준으로 예보됐다.

 

UPI뉴스 / 강혜영 기자 kh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메시 PK골' 아르헨티나, 파라과이와 1-1 구사일생

아르헨티나가 파라과이와의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거둬 구사일생했다.아르헨티나 축구 대표팀은 20일 오전 9시 30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벨루 오리존치 이스티다우 미네이랑에서 열린 2019 코파 아메리카 B조 파라과이와의 2차전을 1-1로 마무리했다.이로써 아르헨티나는 1무 1패 카타르와 승점 1점으로 동률이 됐지만 골득실에서 밀려 최하위인 4위에 머물렀다....

정우영, 뮌헨→프라이부르크 이적…등번호 29번 [오피셜]

정우영(20)이 FC 바이에른 뮌헨에서 SC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19일(한국시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SC 프라이부르크는 정우영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등번호는 29번이며 계약 조건 내용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정우영은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 유소년 팀이 있는 대건고 출신으로 지난해 1월 뮌헨에 입단해 2군에서 뛰었다. 독일 4부리그인 레기...

호날두 한국행…7월 유벤투스 vs K리그

월드스타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유벤투스 FC가 방한해 K리그 선수들과 친선경기를 펼친다.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K리그 선발팀인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7월 26일 저녁 8시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연다고 밝혔다.유벤투스는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최다 우승(35회), 코파 이탈리아 최다 우승(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