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보·예스24·인터파크 '베스트셀러 결산'…위로·에세이·북한·아이돌·여성

이종화 기자 / 기사승인 : 2018-12-03 16:35:24
  • -
  • +
  • 인쇄
올해 가장 많이 팔린 책은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

위로와 공감을 주는 에세이가 올 한 해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또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가 베스트 셀러 1위에 올랐다.

 

‘2018 책의 해’를 맞아 전국 곳곳에서 일어난 독서 장려 움직임이 책에 대한 독자들의 관심으로 이어지면서 도서 판매량(예스24 집계)도 전년 대비 6%나 증가했다.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등 온·오프라인 서점이 3일 발표한 ‘2018 베스트셀러 결산’에 따르면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가 세 서점 모두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책으로 집계됐다.

 

▲ 교보문고, 예스24, 인터파크 등 온·오프라인 서점이 3일 발표한 ‘2018 베스트셀러 결산’에 따르면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가 세 서점 모두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책으로 집계됐다. 또 위로와 공감을 주는 에세이가 올 한 해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UPI뉴스]

 

이들 서점의 베스트 셀러 상위권에는 에세이가 상당수 포진해 올해는 ‘에세이 전성시대’였다. 교보문고와 예스24의 경우, 위로와 공감을 주는 에세이가 종합 10위 권 내에 무려 6권이나 포진됐다.

 

예스24 관계자는 “팍팍한 현실과 숨가쁜 생활 속에서 독자들의 마음을 움직인 것은 만화 캐릭터가 전하는 행복의 메시지와 평범한 사람들의 진솔한 고백"이었다며 “추억 속 귀여운 만화 캐릭터의 입을 통한 사소하지만 따뜻한 위로의 말과 불편한 감정들에 대해 일기처럼 솔직히 써내려 간 글이 독자들에게 큰 위안과 용기를 주었다”고 분석했다.

베스트셀러에서는 로열티높은 여성 독자의 힘도 확인됐다. 종합 10위에 오른 도서들의 경우 여성 독자의 비율이 남성에 비해 높았다. 특히 ‘곰돌이 푸, 행복한 일은 매일 있어’와 ‘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 ‘82년생 김지영’ 등은 80%에 육박하는 여성 독자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으며 종합 베스트 상위권에 올랐다. 

또  독자들의 북한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남북 단일팀 참가부터 두 차례 남북정상회담, 사상 최초의 북미정상회담까지 북한 소식이 핫콘텐츠로 급부상했다. 

 

예스24에 따르면 올해 북한 관련 도서의 판매량은 약 4만8000 권으로 전년 동기간 대비 5.8배가량 증가하며 최근 5년간 판매량 중 최대치를 기록했다. 출간 종 수 또한 143권으로 최근 5년 간 가장 많았고, 이는 전년 대비 약 1.6배 늘어난 수치다.

방탄소년단으로 대변되는 폭발적 이슈블랙홀 ‘아이돌 셀러’ 역시 올해 출판계의 핵심 키워드로 부상했다.

 

‘82년생 김지영’과 ‘그곳이 멀지 않았다’는 레드벨벳의 아이린과 워너원 옹성우가 언급하면서 판매량이 급증했다. 또 워너원의 포토에세이 ‘우리 기억, 잃어버리지 않게’, BTS의 사진이 커버로 장식된 ‘TIME’ 아시아판, 엑소 멤버 도경수 출연 드라마 ‘백일 낭군님 포토에세이’ 백일 낭군님 대본집‘ 등도 1만~2만부 가량 판매되는 등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꾸준한 스테디셀러인 재테크 도서도 예스24에서 전년 대비 판매량이 16.2% 늘어났다. 문재인 정부의 강력한 부동산 규제 대책이 연이어 시행되면서 부동산 투자에 집중됐던 독자들의 관심이 주식으로 옮겨기면서 관련 도서 판매량도 급증했다.

 

미투 운동, 각종 여혐 범죄 등의 확산으로 페미니즘은 올해에도 사회의 주요한 화두로 떠올랐다. 이 밖에도 예능 프로그램 출연진들이 내놓은 신간도 폭발적인 판매량을 기록하는 등 셀럽이 만든 베스트셀러가 주목을 받았다.

 

교보문고 관계자는 "올해는 에세이 대세, 소설은 약세를 보였다면, 내년엔 다양한 분야가 빛을 볼 것으로 전망된다"며 "미래 독서 인구의 급감, 출판계 위축 속에서 20대 독자층이 돌아왔다는 점,  여성 독자의 힘이 세졌다는 점, 인기 베스트셀러 대거 유입으로 eBook 판매권수 27.7% 증가했다는 점은 고무적이다"고 설명했다.

 

UPI뉴스 / 이종화 기자 alex@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카드뉴스

+

스포츠

+

챔스 불발…17세 이강인, 아직 시간은 있다

17살 공격수 이강인(발렌시아)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데뷔를 다음으로 미루게 됐다.이강인은 13일(한국시간) 스페인 발렌시아 메스타야 경기장에서 열린 발렌시아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H조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 교체 멤버로 이름을 올렸다.그러나 발렌시아는전반에 먼저 2골을 넣고 리드하자 승리를 지키기...

토트넘, 챔스 16강 간다…바르셀로나와 1-1 무승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가 극적으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에 성공했다.토트넘은 12일 오전 5시(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 노우에서 열린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B조 최종전에서 FC바르셀로나와 만나 1-1로 비겼다.2승 2무 2패 승점 8로 조별리그를 마친 토트넘은 승점 동률을 이...

박항서호, 말레이시아 원정 무승부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가 동남아 국가대항전인 스즈키컵에서 10년 만의 정상 탈환에한 걸음 다가섰다.베트남은 지난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 결승 1차전에서 말레이시아와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베트남은 말레이시아의 거친 플레이에 굴하지않았다. 응우옌후이흥과 판반득이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