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치병 형제의 극단 선택…형 숨지고 동생 투신

김이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8 16:50:14
  • -
  • +
  • 인쇄
노부모 타지 간 사이…유서 남기고 극단적 선택

같은 희귀 난치병을 앓던 형제 중 형은 숨지고 동생은 아파트에서 투신하는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

18일 남원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14분께 전북 남원시의 한 아파트 13층 발코니에서 A(47) 씨가 투신했다.


▲ 전북 남원시의 한 아파트에서 난치병을 앓던 A 씨가 투신했다. [전북소방본부 제공]


A 씨의 투신 시도를 목격한 주민은 소방당국에 곧바로 신고했고, A 씨는 소방당국이 설치한 에어매트 위로 떨어졌다. A 씨는 허리골절로 전북대병원으로 실려갔다가 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받고 있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방 안에서는 뼈가 물러지는 희소 난치병을 앓아 온 A 씨의 형 B(51) 씨가 이불에 덮여 숨진 채 발견됐다. 형제는 "이런 선택이 최선인 것 같다. 가족을 사랑한다. 용서해 달라"는 내용의 유서를 남겼다.

주변에는 수면제와 각종 빈 약봉지 등이 발견됐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같은 난치병을 앓고 있으며 형은 말기, A 씨는 3기인 것으로 확인됐다. 사건은 함께 살던 노부모가 타지로 간 사이에 벌어졌다.

A 씨는 사건 직전 가족에게 "너무 아파하는 형을 안락사시키고 나도 죽겠다"고 연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발견 당시 B 씨의 시신에는 투기나 흉기에 의한 훼손 흔적은 없었지만 부패가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 씨가 형을 살해한 뒤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추정하고, 형의 시신 부검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할 방침이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상담전화 1393,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교체 출전' 토트넘, 올림피아코스와 2-2 무승부

토트넘 홋스퍼가 올림피아코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무승부를 거뒀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한국시간) 그리스 피레아스의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2-2로 비겼다.이날 손흥민은 2-2 동점 상황이던 후반 27분 델레 알리가 빠지고 교체 투입됐...

토트넘 vs 올림피아코스 챔피언스리그 중계 언제·어디서?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올림피아코스(그리스)의 챔스 맞대결이 생중계된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이하 한국시간)그리스 피레아스에 있는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맞대결을 펼친다.이날 경기 중계는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온(SPOT...

이강인, 토트넘 손흥민보다 이른 챔스 데뷔 '18세 7개월'

발렌시아(스페인)의 이강인이 챔피언스리그한국인최연소 출전기록을 경신했다.이강인은 18일 새벽 4시(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1차전에 교체 출전했다.발렌시아는 후반 29분 로드리고 모레노의 결승골에 힘입어 첼시를 1-0로 꺾었다. 이강인은 후반 45분 로드리고와 교체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