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명섭 여기어때 전 대표, 음란물 유통 방조 '무혐의'

남경식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9 16:40:40
  • -
  • +
  • 인쇄
웹하드 업체 지분 소유했을 뿐, 업체 운영에 관여하지 않아

위드이노베이션과 위드웹의 창업자 심명섭 전 대표가 지난해 불거진 웹하드 관련 음란물 유통 방조 혐의를 벗은 것으로 확인됐다. 위드이노베이션은 숙박 O2O 서비스 여기어때의 운영사다.

▲ 심명섭 위드웹 대표 겸 위드이노베이션 전 대표 [위드웹 제공]


19일 위드웹에 따르면, 검찰은 최근 심명섭 전 대표의 음란물 유통 방조 혐의에 대해 무혐의 결정을 내렸다.

심 전 대표는 지난해 말 위드웹이 과거 지분을 보유했던 웹하드 업체를 통해 음란물 유통을 방조했다는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그러나 조사 결과 회사 지분을 소유했을 뿐, 업체 경영과 운영에는 관여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심 전 대표는 위드이노베이션과 위드웹의 창업자이자 대주주로, 국내 O2O 업계 1세대 리더로 꼽힌다. 2014년 출시한 여기어때를 중소형호텔 예약 서비스에서 종합숙박·액티비티 예약플랫폼으로 성장시켰다. 심 전 대표는 지난해 웹하드 논란 이후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났다.

심 전 대표는 당시 "웹하드 사업, 경영에 일체 관여하지 않고, 오로지 여기어때에 집중하고 있다는 점을 소명하고, 법적 절차에 성실히 임하겠다"며 "회사와 동료에게 누를 끼치지 않기 위해 대표이사직에서 물러난다"고 밝혔다.

심 전 대표는 최근 글로벌 사모펀드에 위드이노베이션 지분 약 50% 전체를 매각하는 계약을 체결했다. 국내 서비스 플랫폼 분야를 통틀어 최대 주주가 사모펀드에 지분 전량을 매각한 첫 사례다. 심 전 대표가 이번 딜을 통해 확보한 1500억 원이 넘는 현금으로 어떤 행보를 이어갈지 주목된다.


UPI뉴스 / 남경식 기자 ngs@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메이저리그 첫 홈런…LA다저스 100승 달성

LA다저스 투수 류현진이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처음으로 홈런을 기록했다.류현진은 23일 새벽 5시 10분(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등판했다.0-1로 뒤지던 5회말 류현진은 선두 타자로 나서 콜로라도 선발 투수 안토니오 센사텔라를 상대로 노볼 2스트라이크 상황에서...

'손흥민 1도움'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2 역전패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1도움에도 불구하고 레스터 시티에 역전패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2로 졌다.이로써 토트넘은 최근 원정 경기 2무 7패로9경기 연속 원정 무승의 부진을 기록했다. 레스터 시티...

'케인 선제골'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0 앞선 채 전반종료

토트넘 홋스퍼가 레스터 시티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해 전반전을 1-0으로 마무리했다.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던 양 팀 중 레스터가 먼저 웃는 듯했다. 전반 16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