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어머니 생신"…'완봉승' 류현진의 완벽한 효도

임혜련 기자 / 기사승인 : 2019-05-08 16:40:39
  • -
  • +
  • 인쇄
류현진, 메이저리그 통산 2번째 완봉승 기록
5회까지 퍼펙트 기록…"전혀 신경 쓰지 않아"

류현진(LA다저스)이 메이저리그 통산 2번째 완봉승을 기록한 영광과 기쁨을 어머니에게 돌렸다.

▲ LA 다저스는 8일(이하 한국 시간) 공식 SNS 트위터 계정을 통해 LA 다저스 경기 후 만난 류현진과 방탄소년단 소속 멤버 슈가의 모습을 공개했다. [LA다저스 트위터 캡처]


류현진은 8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 9이닝 동안 무실점 완봉 역투를 펼치며 팀의 9-0 승리를 이끌었다.

류현진은 경기 후 현지 언론들과의 공식 인터뷰에서 "지금 미국에 부모님이 오셨고 와이프도 있다. 친구들도 와 있다. 항상 응원해주는 친구들이다"라며 "특히 오늘 어머니 생신인데 좋은 선물 드릴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날은 한국 시간으로는 어버이날이었으며 류현진 모친의 생일까지 겹친 날이었다.


아울러 그는 이번 완봉승의 의미에 대해 "선발투수에게 완봉승을 거둔 날은 가장 좋은 하루를 뜻한다"며 "선발 투수로서 투구 수를 던질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고, 잘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완봉승이 보기에는 다소 쉬워 보였다'는 질문에 "쉬운 경기는 전혀 아니었고, 상대(애틀랜타)타선은 매우 훌륭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첫 이닝에 점수가 나다 보니 좀 더 힘 있고 빠르게 상대 타자들과 승부를 할 수 있었고 완봉까지 거둘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5회까지 퍼펙트를 기록한 것에 대해서는 "전혀 신경 쓰지 않았다"면서 "너무 이른 상황이었다. 그 이후였다면 신경 썼겠지만 너무 일렀다"고 말했다.

이날도 볼넷을 허용하지 않은 그는 "볼넷을 내보내면 분위기와 흐름이 안 좋아진다"며 "어릴 때부터 가장 많이 듣던 얘기가 볼넷 내주지 말자는 것"이라고 밝혔다.


UPI뉴스 / 임혜련 기자 ih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메시 PK골' 아르헨티나, 파라과이와 1-1 구사일생

아르헨티나가 파라과이와의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거둬 구사일생했다.아르헨티나 축구 대표팀은 20일 오전 9시 30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벨루 오리존치 이스티다우 미네이랑에서 열린 2019 코파 아메리카 B조 파라과이와의 2차전을 1-1로 마무리했다.이로써 아르헨티나는 1무 1패 카타르와 승점 1점으로 동률이 됐지만 골득실에서 밀려 최하위인 4위에 머물렀다....

정우영, 뮌헨→프라이부르크 이적…등번호 29번 [오피셜]

정우영(20)이 FC 바이에른 뮌헨에서 SC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19일(한국시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SC 프라이부르크는 정우영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등번호는 29번이며 계약 조건 내용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정우영은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 유소년 팀이 있는 대건고 출신으로 지난해 1월 뮌헨에 입단해 2군에서 뛰었다. 독일 4부리그인 레기...

호날두 한국행…7월 유벤투스 vs K리그

월드스타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유벤투스 FC가 방한해 K리그 선수들과 친선경기를 펼친다.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K리그 선발팀인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7월 26일 저녁 8시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연다고 밝혔다.유벤투스는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최다 우승(35회), 코파 이탈리아 최다 우승(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