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원룸 월세 평균 50만 원…넉달째 하락

김이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2 15:57:48
  • -
  • +
  • 인쇄
서울 원룸 월세 평균 50만원…관악구 최저치인 33만원

서울 지역 원룸과 투·쓰리룸의 월세가 4개월 연속 하락세를 기록했다.

12일 부동산 정보 플랫폼 다방이 지난해 5월부터 올 5월까지 서울지역 원룸, 투·스리룸 등록매물 보증금을 1000만 원으로 일괄 조정해 분석한 결과 지난 5월 서울 원룸, 투·스리룸 시세는 전월 대비 소폭 하락했다.


▲ 서울 구별 원룸 월세 [다방 제공]


서울 원룸 월세 평균은 50만 원으로 넉달 연속 하락했다. 올해 1월과 2월에는 53만 원이었고, 3월과 4월에는 각각 52만 원과 51만 원이었다.

서대문구(50만 원)와 광진구(43만 원)는 전월보다 각각 7만 원, 5만 원 떨어져 하락폭이 컸다. 반면 중구(67만 원)와 양천구(45만 원)는 상승세를 보였다. 관악구는 최근 1년 중 최저치인 33만 원으로 조사됐다.

투·스리룸의 경우 평균 월세는 63만 원으로 최근 1년 중 가장 낮은 가격을 기록했다. 종로구(73만 원), 용산구(64만 원)에서 크게 내렸다. 중구(111만 원), 구로구(54만 원), 도봉구(58만 원)에서는 가격이 올랐다.

강규호 스테이션3 데이터 분석센터 팀장은 "5월은 방을 구하는 시즌이 아닌데다가, 부동산 시장 상황도 좋지 않아 하락기조가 이어진 것"이라며 "대학생의 방학시즌인 6월부터는 원룸 월세가 소폭 상승할 것으로 보여진다"라고 말했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1도움'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2 역전패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1도움에도 불구하고 레스터 시티에 역전패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2로 졌다.이로써 토트넘은 최근 원정 경기 2무 7패로9경기 연속 원정 무승의 부진을 기록했다. 레스터 시티...

'케인 선제골'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0 앞선 채 전반종료

토트넘 홋스퍼가 레스터 시티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해 전반전을 1-0으로 마무리했다.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던 양 팀 중 레스터가 먼저 웃는 듯했다. 전반 16분...

'손흥민 선발' 토트넘 vs 레스터 시티 라인업 공개

토트넘 홋스퍼와 레스터 시티의 맞대결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레스터 시티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경기를 펼친다.이날 경기 한 시간여를 앞두고 양 팀은 선발 출전 선수 명단을 선보였다. 원정팀 토트넘의 골키퍼 장갑은파울로 가자니가가 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