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로 고시원 참사 "방 안 전열기서 최초 불"

김이현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9 15:44:40
  • -
  • +
  • 인쇄
301호 거주자 "전열기서 불 옮겨 붙어 끄다가 대피"
정확한 화재 원인 규명 위해 10일 합동감식

서울 종로구 고시원 화재 사고를 수사 중인 경찰이 사고 당시 방 안에 있던 전열기에서 처음 불이 났다는 진술을 확보했다고 9일 밝혔다.

 

▲ 9일 오전 화재가 발생한 서울 종로구 관수동 인근 고시원에서 소방관계자들이 사고감식을 하고 있다 [정병혁 기자]

서울 종로경찰서는 이날 오후 3시께 브리핑을 통해 "최초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는 301호 거주자 ㄱ씨가 아침에 잠을 자다가 전열기를 켜놨는데 전열기에서 불이 났다고 진술했다"고 말했다.

이어 "주변 옷가지와 이불을 이용해 불을 끄려고 했지만 계속 옮겨 붙어 확산되자 ㄱ씨도 대피했다"고 전했다. 

ㄱ씨는 현재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사망자 7명 중 6명은 지문을 통해 인적사항을 확인했고, 나머지 1명의 신원은 확인 중이다.

경찰은 정확한 화재 원인 규명을 위해 10일 오전10시 소방·국립과학수사연구원·한국전기안전공사 등 관계기관과 합동감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사망자들에 대해서는 이날 중 부검영장을 신청해 정확한 사인을 밝힐 계획이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