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단기 금리역전'이 경기침체 시그널?

류순열 기자 / 기사승인 : 2019-03-26 15:45:27
  • -
  • +
  • 인쇄
미국 '장·단기 금리역전'에 기준금리 인하 전망 확산
재닛 옐런,"금리역전 현상, 경기침체 알리는 신호 아냐"

미국 국채의 '장·단기 금리역전' 현상이 심상찮다. 장기채의 수익률이 단기채를 밑도는 현상은 경기침체를 예고하는 신호로 여겨진다.


25일(현지시간) 뉴욕 채권시장에서 10년 만기 미국채 금리는 하락세를 이어 2.418%로 마감했다. 이에 비해 '초단기물'인 3개월물 미국채 금리는 0.01%포인트 가량 하락하는 데 그치면서 2.445%로 마감했다. 이로써 10년물과 3개월물의 금리는 0.03%포인트 가량 역전했다. 10년물과 3개월물의 수익률 역전은 2007년 이후 처음이다.  

 

장·단기 금리가 역전되면 1~2년내에 경기침체로 이어진다는 게 일반적 인식이다. 2차 세계대전 이후 불황 국면에 들어설 때마다 장단기 금리역전이 발생했다.  

 

일반적으로 채권 금리는 장기일수록 단기 금리 보다 높다. 위험 또는 기회비용을 반영하기 때문이다. 이 게 역전된다는 것은 실물과 금융 측면에서 부정적 시그널로 읽힌다. 실물 측면에선 경제성장률 둔화와 인플레이션 둔화를 예고하는 것이다.


금융 측면에서는 신용경색 위험이 커질 수 있음을 의미한다. 장기 금리의 하락은 금융기관이 자금을 공급(대출)하는 금리의 하락을, 단기 금리의 상승은 금융기관 조달금리의 상승을 의미하기 때문이다. 이런 금리 구조에서는 금융기관의 대출 이익이 줄어든다. 금융기관으로선 대출 유인이 줄어들고, 결국 대출을 줄이는 선택을 하게 된다는 것이다.

 

이런 이유로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가 머지않아 기준금리 인하에 나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로이터통신은 최근 "장·단기 금리 역전으로 연준의 금리인하가 가까워진 듯하다"고 보도했다.  

 

▲ 재닛 옐런 전 연준 의장. [뉴시스] 

 

그렇다고 '장·단기 금리역전'이 검증된 학설인 것은 아니다. 경기침체 신호라는 일반적 해석엔 반론이 따른다. 재닛 옐런 전 연준 의장이 당장 미국 국채의 장·단기 금리 역전현상에 대해 "경기침체 신호로 보지는 않는다"고 밝혔다.

 

미 경제매체인 CNBC에 따르면 옐런 전 의장은 25일(현지시간) 크레디스위스가 홍콩에서 개최한 아시안 금융 콘퍼런스에서 미 국채 금리역전 현상이 경기침체를 알리는 신호냐는 질문에 “내 대답은 아니다”면서 이 같이 말했다. 

 

옐런은 “과거와는 대조적으로, 현재는 일드 커브(국채수익률 곡선)가 매우 평탄화하는 경향이 있으며 역전되기도 쉽다”면서 “장단기 금리역전이 연준이 일정시점에 기준금리를 인하할 필요가 있다는 신호일 수는 있지만 반드시 경기침체를 유발하는 신호는 아니다”라고 평가했다.

 

옐런은 “미국은 확실히 경기둔화를 겪고 있지만, 위험한 상황은 아니다”면서 “경기침체를 유발할 수준의 둔화로 보지는 않는다”고 강조했다.

 

UPI뉴스 / 류순열 기자 ryoos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만평

+

스포츠

+

KBO, 2019 프로야구 올스타전 유니폼 공개

2019 프로야구 올스타전 유니폼이 베일을 벗었다.24일 한국야구위원회(총재 정운찬, 이하KBO)는 7월 19일부터 이틀간 경남 창원에 위치한 창원NC파크에서 열리는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 올스타전에 앞서 드림 올스타(SK, 두산, 삼성, 롯데, KT)와 나눔 올스타(한화, 키움, KIA, LG, NC)의 유니폼을 공개했다.스포츠 브랜드 마제스틱은...

'코리안 좀비' 정찬성, 58초만에 화끈한 KO 勝

'코리안 좀비' 정찬성(32·AOMG)이 화려하게 복귀에 성공했다.정찬성은 23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니아 주 그린빌에서 열린 'UFC 파이트 나이트 154' 메인이벤트 페더급 브라질 출신의 헤나투 모이카노(30)와의 경기에서 1라운드 58초 만에 승리를 거뒀다. 랭킹 5위인 모이카노를 꺾으면서 타이틀전도 가시권에 들어섰...

류현진, 지독한 아홉수에 10승 달성 실패

류현진이 지독한 아홉수의 고비를 넘기지 못하며 3번의 도전에도 불구하고10승 달성에 실패했다.LA다저스의 류현진은 23일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서 6이닝 3실점으로퀄리티스타트를 기록하고도 내야진의 실책으로 승패없이 마운드를 내려왔다. 류현진은 이번 시즌 등판한 15경기에서 3실점을 처음으로 기록했다.류현진은 6이닝 6피안타 5삼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