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중간선거 끝나자마자 잇단 '中 때리기'

강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8 15:14:24
  • -
  • +
  • 인쇄
상무부, 1985년 이후 30년만에 처음으로 자체 조사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중간선거를 마치자마자 '중국 때리기'에 나섰다.

 

▲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오는 30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계기로 시진핑 중국 주석과 양자회담을 개최할 예정이다. [뉴시스]


트럼프 행정부의 중국 때리기는 공화당이 이번 선거에서 민주당에게 하원 다수당을 내줬지만 '미국 우선주의'에 기반한 무역 정책 기조에는 큰 변동이 없다는 것을 시사하고 있다.

미국 상무부는 7일(현지시간) 중국산 일반 합금 알루미늄 판재(common alloy aluminum sheet)에 49.85~59.72%의 반덤핑 관세와 46.48~116.49%의 상계관세를 부과한다고 밝혔다.

상무부는 또한 "역사적인 심리 절차를 통해 중국산 일반 합금 알루미늄 판재의 덤핑과 보조금 지급 사실을 발견했다"고 자평했다.

보통 일반 기업의 제소에 의해 반덤핑·반보조금 조사가 개시되는 것과 달리 이번 사건은 지난 11월 미 상무부가 자체적으로 시작했다.

미 상무부가 자체적으로 반덤핑 조사에 착수한 것은 일본의 반도체 기업을 문제삼았던 1985년 이후 처음이다. 상계 관세의 자체 조사를 병행한 것도 1991년 이후 처음 있는 일이다.

미국은 중국으로부터 연간 9억달러(약 1조원)규모의 알루미늄 합판을 수입한다.

다만 상무부가 예비판정(상계관세 113%, 반덤핑 관세 167.16%) 때보다 세율을 다소 낮췄다. 하지만 중간선거 직후 중국에 잇단 수입 규제를 내놓고 있다는 점은 눈여겨볼만 하다.

상무부는 이날 중국과 인도에서 수입하는 대구경 용접관(large diameter welded pipe)에 대해서도 반덤핑·상계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발표했다. 중국 제품의 경우 132.63%의 덤핑과 198.49%의 보조금 지급 사실을 적발했다.

미국은 중국에서 연간 약 2900만 달러(약 324억원) 규모의 대구경 용접관을 수입한다.

미 국제무역위원회(ITC)가 오는 12월20일 해당 제품들이 미국 기업과 근로자에게 악영향을 미쳤다는 판단을 내릴 경우 상무부는 관세 조치를 시행하게 된다.

이번 조치는 국내정책과는 달리 무역정책은 백악관이 주도권을 쥐고 있는데다, 보호무역주의 성향이 강한 의원들은 공화당보다는 오히려 민주당에 많아 큰 반발이 없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오는 30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계기로 양자회담을 개최할 예정이다.

두 정상은 이번 회담에서 무역 문제를 핵심 안건으로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과의 무역 갈등을 해소할 합의를 이끌어 내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고 있다.

 

UPI뉴스 / 강혜영 기자 kh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카드뉴스

+

스포츠

+

호주 피파랭킹, 11계단 높아도 굴욕?...선제골 내줬다

호주 피파랭킹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오늘(17일) 오후 5시 50분 호주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축구 평가전을 치른다. 호주의 피파랭킹은 42위이고 한국의 피파랭킹은 53위다.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30위 이란 다음으로 높은 순위다. 한국에 비하면 11계단 높다. 한편한국은 전반 22분 황의조의 선제골로 호주에 1-...

한국 호주 축구, 천국 지옥 오간 황의조...부상 어느정도길래?

한국 호주 축구A매치 경기가 오늘(17일) 열린 가운데, 황의조가 선제골을 터트렸다.한국은 17일 호주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호주와의 친선경기를 펼쳤다.이날 황의조는후반에서 넘어온 김민재의 롱킥을 치고 들어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하지만 황의조는 전반전 45분공중볼 경합 과정에서 오른쪽 종아리에 극심한 통증을 호소하며 들것에 실려나갔고...

대한민국 호주, 점유율 낮은 상태서 골 선공...'느낌 좋다'

대한민국 호주 A매치평가전이 오늘(17일) 열린 가운데, 대한민국이 선제골을 넣으며 1대 0으로 앞서가고 있다.대한민국 대표팀은 17일 오후 (한국시간) 호주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호주와 11월 A매치 원정 평가전을 치르고 있다.이날반 21분 김민재가 후방에서 보낸 롱 패스로 황의조가 상대 골키퍼와 일대일 상황에서낮은 슈팅으로 침착하게 골망을 흔들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