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은행 노사 희망퇴직 합의…임단협 급물살 타나

손지혜 기자 / 기사승인 : 2019-01-11 14:53:13
  • -
  • +
  • 인쇄
노조, 국가인권위 진정 보류
페이밴드·임금피크제 쟁점 남아

19년 만의 총파업에 돌입했던 KB국민은행 노사가 희망퇴직 대상자 확대에 합의했다. 이에 논의 중인 임금·단체협약도 급물살을 탈지 주목된다.

 

▲ 총파업에 돌입했던 KB국민은행 노사가 희망퇴직 대상자 확대에 합의하면서 임단협 또한 급물살을 탈지 주목된다. [정병혁 기자]


국민은행은 11일 임금피크 직원을 대상으로 희망퇴직 신청을 이날부터 14일까지 받는다고 밝혔다. 대상자는 임금피크로 이미 전환한 직원과 1966년 이전 출생 부점장급, 1965년 이전 출생 팀장·팀원급 직원이다.

희망퇴직자에게는 21∼39개월치 특별퇴직금과 함께 자녀학자금 지원금 또는 재취업 지원금을 준다. 또 희망퇴직 1년 후에는 계약직 재취업 기회를 부여하고 2020년까지 본인과 배우자 건강검진을 지원한다.

노사 양측 모두 이번 희망퇴직 합의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임금피크 대상자 희망퇴직은 2015년 이후 정례적으로 이뤄졌지만 올해 노사갈등이 커지면서 한동안 논의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

올해 희망퇴직자는 지난해(1800여명)보다 300여명 늘어난 2100여명 수준이고, 특별퇴직금 규모도 지난해(36개월치)보다 3개월 늘어난 최대 39개월치로 합의됐다.

이번 임금피크 희망퇴직 실시 합의는 노사 임단협의 청신호로도 풀이된다. 현재 노사는 8일 총파업 이후 매일 실무교섭과 대표자 교섭을 하기로 합의한 상태다.

이에 노조는 사측의 '파업참가' 근태등록과 관련된 국가인권위원회 진정을 보류하기로 했다. 일선 지점장들의 파업참가 방해 부당노동행위에 대한 고소·고발도 유보하기로 하는 등 한발 물러선 모습이다.

현재 남은 쟁점은 Δ신입 행원들에 적용되는 페이밴드(기본급 등급 상한제) 폐지 Δ임금피크제 진입 시기 1년 연장 Δ하위 직군(LO) 직급 전환 전 근무경력 인정 Δ점포장 후선보임제도 개선 Δ기간제 계약직 정규직화 등 크게 다섯 가지다.

 

UPI뉴스 / 손지혜 기자 sj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