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년 전과 다른 황교안…'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김이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8 14:45:48
  • -
  • +
  • 인쇄
黃, 3년 전 제창 거부…올해 손 흔들며 불러

광주 시민의 격렬한 항의 속에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여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임을 위한 행진곡'을 함께 불렀다.


▲ 제39주기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이 18일 오전 국립 5·18민주묘지에서 열린 가운데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부르고 있다. [뉴시스]


황 대표는 18일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열린 기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등과 나란히 일어나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했다.

'임을 위한 행진곡'은 5·18 광주민주화운동의 상징적 대표곡으로서 민주화 운동 및 추모 행사 등에서 제창됐다. 이명박·박근혜 정부 시절인 2009년부터 2016년까지 '합창'으로 진행됐다가 2017년 문재인 정부가 들어서면서 다시 제창됐다.

황 대표의 참석 소식과 함께 이목이 집중된 건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여부였다. 3년 전 제37회 기념식에서 당시 국무총리 자격으로 참석한 황 대표는 '임을 위한 행진곡'을 따라 부르지 않았다. 당시 행진곡 제창 문제를 놓고 정치권의 찬반양론이 팽팽한 상황이었다.

하지만 야당 대표로 참석한 기념식에서는 상반된 모습을 보였다. 황 대표는 행진곡이 연주되는 내내 주먹을 쥔 오른손을 위아래로 흔들며 노래를 따라 불렀다.

제창을 거부했던 황 대표가 다른 참석자들과 마찬가지로 손을 흔들며 제창한 것은 정치적 논란을 잠재우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황 대표는 기념식 참석 이후 입장문을 통해 "광주의 상처가 치유되고 시민들의 마음이 열릴 때까지, 진정성을 갖고 광주를 찾고, 광주시민들을 만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저의 방문을 거부하시고 항의하신 분들의 심정도 충분히 헤아리고 이해하고 있다"면서 "그 분들의 목소리도 가슴에 깊이 새길 것"이라고 부연했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교체 출전' 토트넘, 올림피아코스와 2-2 무승부

토트넘 홋스퍼가 올림피아코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무승부를 거뒀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한국시간) 그리스 피레아스의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2-2로 비겼다.이날 손흥민은 2-2 동점 상황이던 후반 27분 델레 알리가 빠지고 교체 투입됐...

토트넘 vs 올림피아코스 챔피언스리그 중계 언제·어디서?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가 올림피아코스(그리스)의 챔스 맞대결이 생중계된다.토트넘은 19일 새벽 1시 55분(이하 한국시간)그리스 피레아스에 있는 게오르기오스 카라이스카키스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B조 1차전에서 홈팀 올림피아코스와 맞대결을 펼친다.이날 경기 중계는 스포티비(SPOTV), 스포티비온(SPOT...

이강인, 토트넘 손흥민보다 이른 챔스 데뷔 '18세 7개월'

발렌시아(스페인)의 이강인이 챔피언스리그한국인최연소 출전기록을 경신했다.이강인은 18일 새벽 4시(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H조 1차전에 교체 출전했다.발렌시아는 후반 29분 로드리고 모레노의 결승골에 힘입어 첼시를 1-0로 꺾었다. 이강인은 후반 45분 로드리고와 교체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