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당 원내대표, 의사일정 협의했으나 '동상이몽'

김광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5 14:16:28
  • -
  • +
  • 인쇄
민주 "인청보고서, 적격·부적격 반영해 채택해야"
한국 "추경 분리 제출시, 재해추경은 통과시킬 것"
바른미래 "부적격 국민여론 참고해 결정할 것" 촉구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의 원내대표들이 15일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회동을 열어 4월 임시국회 의사일정을 정하기 위한 협의를 이어갔으나 별다른 성과를 내지 못했다. 여야가 '재해 추경'과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 인사청문 보고서 채택 문제를 두고, 여전한 입장차를 보였기 때문이다.

 

▲ 15일 서울 여의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열린 여야 3당원내대표 회동에 참석한 (왼쪽부터) 자유한국당 나경원·더불어민주당 홍영표·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가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시스]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모두발언에서 "4월국회가 시작됐는데 회의 일정마저도 합의가 안돼서 안타까운 심정"이라며 "이견이 있는 것은 있는대로 협의하고, 민생이나 경제 문제 입법에 대해서는 합의를 해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홍 원내대표는 "탄력근로제와 최저임금제도 뿐 아니라 데이터 3법, 사회적경제법 등은 여야 합의가 가능하다"며 "고성 산불, 포항 지진 등에 대한 대책도 빨리 세워야 하는데 이와 연관된 추경을 처리할 수 있도록 일정을 회동에서 논의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그러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민생 법안과 관련해서는 최저임금제와 탄력근로제 뿐만 아니라 주휴수당 부분까지도 포함해야 하고, 한국당이 발의한 국민 부담 경감 3법과 소득주도성장 폐기 3법, 드루킹 방지 5법도 국회에서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추경과 관련해서는 "재해 추경과 비재해 추경을 분리해서 제출한다면, 재해추경은 속도감 있게 논의해서 통과 시키겠다"는 기존 입장을 유지했다.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의 경우 "선거제도 개혁에 관해서 작년 12월달에 여야가 합의를 했다"고 상기시키고 합의 이행을 촉구했다.

김 원내대표는 인사청문회 제도와 관련해 "3월에 인사청문 제도를 두고 여야가 심하게 대치해 다른 일까지도 지장을 받았다"며 "4월 국회에서는 청문회 제도 개선에 대해서 집중 심사해 매듭을 지어야 한다"고 요구했다.

여야의 주요 쟁점사항인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와 관련해서는 민주당 홍 원내대표가 "이견이 있으면 적격, 부적격을 반영해 청문보고서를 채택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반면 한국당 나 원대대표는 "야당에서 청문보고서를 채택하지 못할 정도라고 애기할 때는 다시 한번 생각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맞지 않나"라고 반박했다.

바른미래당 김 원내대표도 "오늘 여론 조사 결과를 보면 적격보다 부적격 여론이 배가 넘는데, 이를 참작해서 정부와 여당이 현명한 결정을 내려야 한다"고 부정적 입장을 내비쳤다.

 

여야 3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찬에 이어 오후 회동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됐으나 무산됐다.

 

UPI뉴스 / 김광호 기자 khk@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토트넘, 브라이튼에 1-0 승리…리그 3위 수성

토트넘 홋스퍼가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에 1-0으로 승리해 리그 3위를 지켰다.24일 오전 3시 45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5라운드에서 토트넘은 브라이튼을 상대로 크리스티안 에릭센의 골에 힘입어 1-0 신승을 거뒀다.이날 경기는 양 팀 모두에게 중요한 경기였다. 토트넘은...

류현진, 호투에도 불구하고 패전투수 '멍에'

LA다저스의 류현진이 부상의 두려움을 떨쳐 버리며5⅔이닝 2실점의 호투에도 불구하고 패전투수의 멍에를 뒤집어 썼다.류현진은 21일 위스콘신주 밀러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원정경기에서 메이저리그 데뷔 후 100번째 선발투수로 등판했다.지난 9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경기에서 사타구니 부상으로 강판한 류현진은 이날 경기에서 6 피안타 1볼넷 9탈삼...

정해성 감독. 베트남 V리그 단독선두 질주

정해성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프로축구 V리그의 호치민시티 FC가 리그 단독선드를 질주하고 있다.호치민시티FC는 지난 20일(한국시간) 호치민시 통 나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비에텔과의 홈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호치민시티는 올시즌 6경기에서 5승1무로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비에텔의 사령탑은 이흥실 감독이다.호치민시티FC는 이날 경기에서 후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