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남편 살인사건' 피해자 추정 유해, 인천서 발견

강혜영 기자 / 기사승인 : 2019-06-09 14:30:35
  • -
  • +
  • 인쇄
고유정, 제주·김포 자택 등에서 시신 훼손·유기
피해자 추정 뼛조각 인천 서구 재활용업체서 발견

'전 남편 살인 사건'의 피해자로 추정되는 유해 일부가 인천 서구의 한 재활용업체에서 발견됐다. 


▲ 신상공개가 결정된 '전 남편 살해' 피의자 고유정(36·여)이 지난 7일 오후 제주 동부경찰서에서 조사를 받기 위해 진술녹화실로 이동하고 있다. [뉴시스]


제주동부경찰서는 지난 5일 인천 서구의 한 재활용업체에서 고유정(36) 씨의 전 남편 강모(36) 씨의 것으로 추정되는 뼛조각을 발견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감정을 의뢰했다고 9일 밝혔다. 

유해는 김포시 소각장에서 500∼600도로 고열 처리돼 3㎝ 이하로 조각난 상태로 발견됐다.

경찰은 지난달 31일 고유정이 경기 김포시 아버지 명의 아파트 내 쓰레기 분류함에서 전 남편의 시신이 담긴 것으로 추정되는 흰색 종량제봉투를 버리는 모습을 포착했다. 이후 이동 경로를 쫓아 해당 봉투의 내용물이 김포시 소각장에서 처리된 후 인천시 서구 재활용업체로 유입된 것을 확인했다.

경찰은 해당 업체에서 유해를 수습해 정확한 신원을 파악하고 있다. 다만, 시신이 고열에 소각돼 유전자 검사에 필요한 골수가 사라졌을 가능성이 높아 신원 확인이 어려울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고유정은 전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유기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고 씨가 제주도에서 전 남편 강 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분리한 뒤 완도행 여객선을 탑승해 시신 일부를 바다에 유기하고, 이후 경기도 김포시 자택에서도 강 씨의 시신을 유기한 것으로 보고 있다.


UPI뉴스 / 강혜영 기자 khy@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1도움'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2 역전패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1도움에도 불구하고 레스터 시티에 역전패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2로 졌다.이로써 토트넘은 최근 원정 경기 2무 7패로9경기 연속 원정 무승의 부진을 기록했다. 레스터 시티...

'케인 선제골'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0 앞선 채 전반종료

토트넘 홋스퍼가 레스터 시티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해 전반전을 1-0으로 마무리했다.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던 양 팀 중 레스터가 먼저 웃는 듯했다. 전반 16분...

'손흥민 선발' 토트넘 vs 레스터 시티 라인업 공개

토트넘 홋스퍼와 레스터 시티의 맞대결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레스터 시티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경기를 펼친다.이날 경기 한 시간여를 앞두고 양 팀은 선발 출전 선수 명단을 선보였다. 원정팀 토트넘의 골키퍼 장갑은파울로 가자니가가 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