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수 후폭풍, “징계를 받아들여야 하는 입장이다. 결정을 따르는 게 기본”

이유리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5 13:51:02
  • -
  • +
  • 인쇄

▲ [대한축구협회 제공]

 

파울루 벤투 감독이 최근 장현수 선수에 대해 언급했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5일 오전 10시 서울 광화문 신문로에 위치한 축구회관 2층 다목적회의실에서 호주 원정 친선 2연전에 대비한 명단을 발표했다.

이날 벤투 감독은 최근 봉사활동 서류 조작으로 후폭풍을 일으킨 장현수에 대해서 “그는 다른 이유로 제외됐다. 공정 위원회에서 내려진 징계를 받아들여야 하는 입장이다. 이 결정을 따르는 게 기본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경기력적 측면에선 장현수 제외는 전력 손실이다. 장현수가 갖는 기술과 전술적 이해도 등 전력에 도움이 되는 선수였다. 안타깝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개인적으로 이야기는 안 했지만, 이전 두 번의 소집(네 경기)에 보였던 것에 대해 감사함을 표하고 싶다. (장현수의) 대안을 잘 찾아야 한다. 처벌은 받게 되었지만 남은 커리어에서 행운이 있기를 빈다”고 말했다.

또 외국인 감독으로서 장현수의 갑작스런 제외를 받아들이기 어렵지 않았느냔 질문엔 “솔직히 말하면 어릴 때부터 주어진 환경과 상황에서 어떤 결론이 나오면 특히 그것에 있어서 결정권을 가진 단체나 사람들이 내린 결정은 항상 따르도록 배워왔다. 그렇게 이해하고 있다. 이번 사안의 경우 우리나라가 아닌, 타지 상황을 이해하고 존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환경과 문화가 같을 수 없다. 충분히 이해하고 인정하고 존중하는 모습 보이는 게 맞다”고 대답했다. 

 

UPI뉴스 / 이유리 기자 lyl@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카드뉴스

+

스포츠

+

이청용, 벤투가 선택한 이유...손흥민 대체 적임자

벤투호에 새로 합류한 이청용이 화제다. 이청용은 오늘(17일) 한국 호주 축구평가전에 선발로 발탁되어 출격했다.이 가운데, 벤투 감독이 이청용을 선택한 이유가 주목 받고 있다.벤투 감독은 5일 서울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달 호주에서 치르는 원정 A매치 2연전(호주·우즈베키스탄)에 나설 대표팀 소집명단(26명)을 발표한 바 있다.당시 벤투 감...

호주 피파랭킹, 11계단 높아도 굴욕?...선제골 내줬다

호주 피파랭킹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오늘(17일) 오후 5시 50분 호주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축구 평가전을 치른다. 호주의 피파랭킹은 42위이고 한국의 피파랭킹은 53위다.아시아 국가 중에서는 30위 이란 다음으로 높은 순위다. 한국에 비하면 11계단 높다. 한편한국은 전반 22분 황의조의 선제골로 호주에 1-...

한국 호주 축구, 천국 지옥 오간 황의조...부상 어느정도길래?

한국 호주 축구A매치 경기가 오늘(17일) 열린 가운데, 황의조가 선제골을 터트렸다.한국은 17일 호주 브리즈번 선코프 스타디움에서 호주와의 친선경기를 펼쳤다.이날 황의조는후반에서 넘어온 김민재의 롱킥을 치고 들어가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하지만 황의조는 전반전 45분공중볼 경합 과정에서 오른쪽 종아리에 극심한 통증을 호소하며 들것에 실려나갔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