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현수 후폭풍, “징계를 받아들여야 하는 입장이다. 결정을 따르는 게 기본”

이유리 기자 / 기사승인 : 2018-11-05 13:51:02
  • -
  • +
  • 인쇄

▲ [대한축구협회 제공]

 

파울루 벤투 감독이 최근 장현수 선수에 대해 언급했다.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5일 오전 10시 서울 광화문 신문로에 위치한 축구회관 2층 다목적회의실에서 호주 원정 친선 2연전에 대비한 명단을 발표했다.

이날 벤투 감독은 최근 봉사활동 서류 조작으로 후폭풍을 일으킨 장현수에 대해서 “그는 다른 이유로 제외됐다. 공정 위원회에서 내려진 징계를 받아들여야 하는 입장이다. 이 결정을 따르는 게 기본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경기력적 측면에선 장현수 제외는 전력 손실이다. 장현수가 갖는 기술과 전술적 이해도 등 전력에 도움이 되는 선수였다. 안타깝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개인적으로 이야기는 안 했지만, 이전 두 번의 소집(네 경기)에 보였던 것에 대해 감사함을 표하고 싶다. (장현수의) 대안을 잘 찾아야 한다. 처벌은 받게 되었지만 남은 커리어에서 행운이 있기를 빈다”고 말했다.

또 외국인 감독으로서 장현수의 갑작스런 제외를 받아들이기 어렵지 않았느냔 질문엔 “솔직히 말하면 어릴 때부터 주어진 환경과 상황에서 어떤 결론이 나오면 특히 그것에 있어서 결정권을 가진 단체나 사람들이 내린 결정은 항상 따르도록 배워왔다. 그렇게 이해하고 있다. 이번 사안의 경우 우리나라가 아닌, 타지 상황을 이해하고 존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환경과 문화가 같을 수 없다. 충분히 이해하고 인정하고 존중하는 모습 보이는 게 맞다”고 대답했다. 

 

UPI뉴스 / 이유리 기자 lyl@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박항서의 베트남, 8강 진출 대기록

'박항서 매직'이 또 통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시안컵 8강에 극적으로 진출했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일 오후 8시(한국 시간)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알막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1-1로 비겨 연장전을 거친 끝에 승부차기에서 4-2로 승리했다....

롯데 자이언츠 박정태, 음주운전·버스 운전 방해 입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레전드' 박정태(50)씨가 버스 기사에게 폭언을 하고 음주운전을 한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18일 부산 금정경찰서는 특정범죄 가중처벌법 위반(운전자 폭행)과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으로 박정태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지인들과 술을 마신 후 이날 0시 35분께 부산 금정구의 한 도로에서 대리운...

2019 아시안컵 16강 대진표 확정…박항서의 베트남 극적 진출

2019 AFC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확정됐다.1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레바논-북한, 사우디아라비아-카타르 경기를 마지막으로 아시안컵 16강 대진표가 완성됐다.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을 상대로 16강전을 치른다.한국이 바레인에 이기고 8강에 진출하면 E조 1위 카타르와 D조 2위 이라크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