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 계명대 축제서 상의 매듭 풀렸지만 의연하게 대처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7 17:08:33
  • -
  • +
  • 인쇄
상의 매듭 풀어지는 돌발 상황에도 침착하게 대응

가수 현아가 의상이 풀어진 돌발 상황에서 의연한 대처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 지난 17일 현아가 계명대 축제 무대에 올라 공연한 모습을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현아 인스타그램 캡처]


현아는 지난 16일 대구 계명대학교 축제 무대에 올라 '베베', 'Lip & Hip', '빨개요', '잘나가서 그래', 'Bubble Pop!', '어때?' 등의 히트곡을 불렀다.


그는 좌중을 압도하는 섹시함을 의미하는 패왕색이라는 별명에 걸맞게 화려한 안무와 매력적인 가창으로 관중의 호응을 이끌었다.


▲ 지난 17일 현아가 계명대 축제 무대에 올라 공연한 모습을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다. [현아 인스타그램 캡처]


이날 현아는 노란색 실크 소재의 크롭티에 흰색 조거팬츠 차림으로 무대에 올랐고 격한 동작 때문에 의상에 문제가 생기는 돌발 상황이 발생했다.


축제의 열기가 이어지던 중 '어때?'를 부르던 현아의 상의 앞쪽의 매듭이 풀어졌고 이 때문에 상의가 펄럭이며 신체 부위가 살짝 노출되기도 했다. 그럼에도 현아는 자연스럽게 의상을 다잡고 공연을 마치며 의연한 대처를 보여줬다.


공연을 무사히 마친 현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날 공연 사진을 게재하고 열띤 호응을 해준 계명대 학생을 비롯한 관중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메시 PK골' 아르헨티나, 파라과이와 1-1 구사일생

아르헨티나가 파라과이와의 맞대결에서 무승부를 거둬 구사일생했다.아르헨티나 축구 대표팀은 20일 오전 9시 30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벨루 오리존치 이스티다우 미네이랑에서 열린 2019 코파 아메리카 B조 파라과이와의 2차전을 1-1로 마무리했다.이로써 아르헨티나는 1무 1패 카타르와 승점 1점으로 동률이 됐지만 골득실에서 밀려 최하위인 4위에 머물렀다....

정우영, 뮌헨→프라이부르크 이적…등번호 29번 [오피셜]

정우영(20)이 FC 바이에른 뮌헨에서 SC 프라이부르크로 이적했다.19일(한국시간)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SC 프라이부르크는 정우영을 영입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등번호는 29번이며 계약 조건 내용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정우영은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 유소년 팀이 있는 대건고 출신으로 지난해 1월 뮌헨에 입단해 2군에서 뛰었다. 독일 4부리그인 레기...

호날두 한국행…7월 유벤투스 vs K리그

월드스타 축구선수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속한 유벤투스 FC가 방한해 K리그 선수들과 친선경기를 펼친다.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K리그 선발팀인 팀 K리그와 유벤투스의 친선경기를 7월 26일 저녁 8시 서울 마포구 성산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연다고 밝혔다.유벤투스는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 최다 우승(35회), 코파 이탈리아 최다 우승(13...